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일본 아베 신조 총리, 한국 측 한일 위안부 새 입장 발표 수용할 수 없다며 반발

정민훈 기자 whitesk13@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1월 12일 14:46     발행일 2018년 01월 12일 금요일     제0면

일본의 아베 신조 총리가 12일 강경화 외교장관이 최근 한·일 위안부 합의로 문제가 해결되지 않았다고 밝힌 데 대해 수용할 수 없다고 반발했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아베 총리는 이날 관저에서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한·일 간 위안부 합의와 관련해 “합의는 국가와 국가 간 약속으로, (한국의 새 방침은)절대 수용할 수 없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일본 측은 성의를 갖고 한·일 합의를 이행해 왔다”며 “한국 측에도 계속 이행을 요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아베 총리가 한·일 위안부 합의에 대한 한국 측의 새 입장 발표 이후 자신의 견해를 밝힌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정민훈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