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1,742건)

이민자는 어딜 가나 서럽다. 전쟁, 생계 등 다양한 문제로 고국을 떠나 타향살이를 해야하는 처지에 놓였지만 적응, 언어, 문화, 체류권 문제 등이 고루 겹쳐 이주 사회의 비주류로 전락하는 경우가 잦기 때문이다. 더욱이 지난 수십년간 유럽 등지에서 일어난 난민 문제로 이민자를 향한 주류 사회의 시선이 곱지만은 않다.그런 가운데 신작영화 과 는 실화를 바탕으로 이민자의 애환과 소소한 감동, 슬픔 등을 고루 조명해 영화 마니아들의 눈길을 모은다.21일 개봉한 은 방글라데시계 프랑스인 파힘 모함마드(20)의 실화를

문화일반 | 권재민 기자 | 2021-01-21 17:29

프로야구 SK 와이번스는 지난해 9위 추락의 아픔을 겪었지만 잠재력 있는 선수들이 풀타임 첫 시즌을 치르며 위안을 삼았다.역대 팀내 신인 최다 안타를 때려낸 외야수 최지훈(23)을 비롯, 5선발로 활약한 ‘2014년 1라운더’ 이건욱(25), 시즌 초 신인왕 후보 선두권에 있었던 좌완 셋업맨 김정빈(25) 등이 그 주인공이다.또한 포수 이현석(29)도 지난해 ‘주전 안방마님’ 이재원(32)의 부상으로 1군 풀타임을 치른 뒤 올해 활약상을 예고하고 있다.이현석은 인천 제물포고 졸업 후 동국대에 진학해 대학야구 최고의 포수로 군림했다.

SK 와이번즈 | 권재민 기자 | 2021-01-21 08:39

경ㆍ인지역 연고의 KT 위즈와 SK 와이번스 소속 ‘해외 리턴파’ 선수들의 2021시즌 활약상이 관심사다.KT의 투수 김재윤(30)과 이대은(31), SK의 투수 정영일(32), 하재훈(30), 정수민(30), 1루수 남태혁(29) 등이 아마추어 시절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에 도전했다가 꿈을 접고 국내로 복귀한 해외 리턴파다.이 가운데 김재윤과 정수민은 올 시즌 전망이 밝다. 김재윤은 2009년 1월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 계약을 맺고 미국무대 도전에 나섰으나, 당시 포수로 4년간 마이너리그 최하위 레벨에서 129경기, 타율 0.

kt wiz | 권재민 기자 | 2021-01-20 13:05

프로야구 KT 위즈와 ‘홀드왕’ 주권이 올해 연봉 협상을 마무리 하지 못하고 연봉조정에 돌입한다.19일 KBO(한국야구위원회)에 따르면 KT와 주권 모두 연봉 산출 근거 자료를 제출했다. 자료 제출에 따라 연봉조정위원회 개최를 위한 본 절차를 밟는다. 조정위원회 구성 후 연봉 조정은 25일까지 마무리 될 예정이다.앞서 KT와 주권은 2021년 연봉조정 신청 마감 시한인 지난 11일 오후 6시까지 합의하지 못했다. 이에 주권은 KBO에 연봉조정을 신청했다. 당시 KT의 제시 연봉은 전년도 1억5천만원에서 7천만원 인상된 2억2천만원이

kt wiz | 권재민 기자 | 2021-01-19 14:40

프로야구 KT 위즈가 올해 선수단을 이끌 새 주장으로 황재균(34)을 선임했다고 19일 밝혔다.이번 주장 선임은 선수단 추천과 감독, 코치진 결정을 통해 이뤄졌다. 황재균은 이번 선임을 통해 신명철, 이대형, 박경수, 유한준에 이어 팀의 역대 5번째 주장을 맡게 됐다.황재균은 그동안 한국프로야구를 대표하는 3루수로 팀의 준고참으로서 고참 선수들과 젊은 선수들 간 가교 역할을 했다.2018년 KT에 4년 총액 88억원 조건으로 입단한 후 3년 연속 20홈런을 기록하며 지난해 KT의 창단 첫 ‘가을야구’ 진출의 주역으로 활약했다. 성적

kt wiz | 권재민 기자 | 2021-01-19 11:39

“7년이라는 긴 시간 동안 기회를 주신 구단과 저를 기다려주신 팬들께 너무나도 감사드립니다.”프로야구 SK 와이번스의 투수 이건욱(25)이 풀타임 2년차 시즌을 맞이한 소감과 함께 지난 7년간 자신을 기다려 준 구단과 팬을 향해 감사의 뜻을 전했다.이건욱은 2014년 신인 드래프트 1차 지명돼 큰 기대를 받고 SK에 입단했다. 청소년대표 시절 일본의 오타니 쇼헤이(LA 에인절스)를 상대로 8이닝 무실점 판정승을 거둘 정도로 걸출한 실력을 보였다. 여기에 인천 동산고 출신이라 실력과 스타성을 겸비한 프랜차이즈 스타감으로 평가를 받았다

kt wiz | 권재민 기자 | 2021-01-19 10:51

성남 티엘아이 아트센터는 를 오는 28일 선보인다.최상호 테너는 연세대 성악과 졸업후 독일 칼스루에 음대 대학원에서 리트(독일 가곡), 오라토리아, 오페라를 전공했다. 이후 독일 프랑크푸르트와 라이프치히 등지에서 활동하며 모차르트의 (여자란 다 그래), (마술피리) 등 50여편이 넘는 작품을 연주해 왔다. 2002년 한일 월드컵 당시 요코하마에서 열린 폐막행사에서 오페라 의 이도령 역을 연주하기도 했다. 현재는 한국예술종합학교 음악원 성악과 교수로 재직

공연·전시 | 권재민 기자 | 2021-01-18 15:45

2021시즌을 앞두고 전국 각 지역에서 동계 전지훈련을 하는 경기ㆍ인천지역 고교야구 팀들이 훈련지에서 열릴 윈터리그에 잇따라 참가, 시즌 개막을 앞두고 전력 점검 기회를 갖는다.특히 코로나19로 인해 기량을 펼쳐보일 무대가 줄어든 가운데 윈터리그는 이들에게 좋은 기회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18일 고교야구계에 따르면 올해 윈터리그는 다음달 1일 대구리그를 시작으로 경남, 부산, 순천, 경상, 고흥, 공주시 고마나루, 해남ㆍ완도리그 등이 열린다.경ㆍ인지역 20개 고교팀 중에는 수원 유신고와 인천고를 비롯해 수원 장안고, 성남

야구 | 권재민 기자 | 2021-01-18 14:15

여성 히어로를 재조명한 영화 를 비롯해 액션물 , 등이 연달아 스크린에 올라 눈길을 모은다.는 지난 2017년 개봉한 의 속편 개념으로 개봉했다. 이번 작품은 조지 오웰의 소설 ‘1984’와 직간접적으로 관련 있는 제목을 통해 전편에서 원더우먼으로 각성한 아마존 데미스키라 왕국의 공주 다이애나 프린스(갤 가돗)의 활약상을 선보인다. 전편에서 다이애나는 최강 전사로 각성하던 중 섬에 불시착한 조종사 트레버(크리스 파인)를 통해 인간 세상의 존재와 전쟁을 알게

문화일반 | 권재민 기자 | 2021-01-18 09:57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대다수 공연이 취소ㆍ연기 됐지만 무대에 오르고자 하는 예술인의 열의와 관객의 예술향유 욕구는 여전하다. 이에 성남 티엘아이 센터는 올해도 다양한 콘셉트를 갖춘 기획공연을 준비해 침체된 문화예술계의 부활에 힘쓰겠다는 계획이다.성남 티엘아이 센터는 오는 4월 무대를 시작해 올 한해 각종 기획공연으로 예술인이 무대에 설 기회를 제공한다. 는 젊고 트렌디한 아티스트를 만날 수 있는 무대로 오는 4월4일 JTBC 팬텀싱어3의 주인공 구본수 베이시스트의 독창회를 시작으로 막을 올린다. 이

공연·전시 | 권재민 기자 | 2021-01-18 09: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