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3,931건)

명절 때만 되면 주부들은 차례상 준비에서부터 시댁에 머무르는 동안 대식구의 식사준비와 청소, 빨래, 명절 손님치르기까지 여러가지 일에 신경을 쓰게 된다. 그러다보니 육체적인 고단함은 물론 밤잠을 설치는가 하면 소화가 안되거나 변비가 생기기도 하고 두통을 호소하는 등 다양한 증상에 시달린다. 이같은 증상은 심하면 우울증으로까지 발전하는 스트레스성 질환 중 하

건강·의학 | 경기일보 | 2003-09-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