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4,504건)

프로야구 SK 와이번스는 30일 2000년 시즌에서 신인왕을 차지한 좌완투수 이승호와 지난해 연봉 2천만원에서 125%인상된 4천500만원에 재계약했다고 밝혔다.이승호는 지난해 팀의 간판투수로 활약하며 10승12패9세이브를 기록했고 신인으로서는 유일하게 시드니올림픽에 대표로 출전했다.SK는 또 내야수 김경기와 500만원 인상된 9천만원에 재계약했다./황선학

야구 | 경기일보 | 2001-01-31

올 겨울 프로야구 스토브리그에 엄청난 파문을 일으켰던 ‘선수협 파동’이 34일간의 힘겨운 줄다리기 끝에 정부의 중재로 타결됐다.프로야구 구단 사장단과 선수협의회는 20일 오전 10시 문화부에서 김한길 장관의 중재아래 연석회의를 갖고 자유계약선수(FA)로 방출된 6명에 대한 공시 철회와 송진우, 마해영, 양준혁의 집행부 사퇴, 선수들의 자율에 따른 새 집행부

야구 | 경기일보 | 2001-01-22

구단과 선수간의 치열했던 장외 대결이 끝나고 선수들끼리의 불꽃튀는 그라운드 경쟁이 시작됐다.‘선수협 사태’가 20일 정부의 중재로 극적인 타결책을 찾음에 따라 8개구단은 1월말부터 일제히 해외전지훈련을 떠나 본격적인 시즌 준비에 돌입할 예정이다.8개 구단은 한달여 동안 이어진 선수협 사태로 인해 해외전지훈련 준비에 상당한 차질을 빚긴 했으나 미국 본토와 하

야구 | 경기일보 | 2001-01-22

프로야구 ‘선수협 파동’이 선수협의회의 사단법인 설립 유보로 극적인 전환점을 찾았지만 선수협의 새 집행부 구성 방안을 놓고 막판진통을 겪고 있다.사장단과 선수협 양측은 프로야구의 파국은 막아야 한다는 대명제에 의견일치를 이뤘지만 ▲새 집행부 구성방안과 ▲사무국 운영방안을 놓고 마지막 힘겨루기를 벌이고 있다.사장단은 중재자를 통해 “선수협의 새 집행부는 송진

야구 | 경기일보 | 2001-0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