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929,382건)

36년생 재물지출 소변계통의 질병조심 음주실수운48년생 인기상승 초대받고 상사의 조언 만사해결60년생 명예생기고 재물원만 연인데이트 만사 吉72년생 애인생기고 데이트 술과 음식생기고 재수 吉

오늘의 운세 | 경기일보 | 2013-12-26 20:24

인천시교육청은 26일 일반고 활성화와 학생들의 다양한 진로 설계를 위해 ‘일반고 교육역량 강화 방안’을 확정 발표했다.시교육청은 우선 교육과정 편성 및 운영의 자율화를 일반고에 제공하기로 했다. 학교자율과정 이수 단위를 기존 64단위에서 86단위로 확대하고, 진로집중과정(학교별 외국어·예술·체육·직업 등 중점 운영)을 학교마다 다양하게 개설해 중학교 자유학

인천교육 | 김민 기자 | 2013-12-26 20:17

새누리당 황진하 의원(파주을)은 26일 “월롱면민 생활체육인들의 숙원이었던 월롱체육공원 축구장에 인조잔디와 조명탑을 설치할 수 있도록 특별교부금 7억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황 의원은 “월롱체육공원 축구장에 인조잔디를 깔게 되면 월롱면민들의 대규모 체육행사는 물론 파주 생활체육인들의 심신단련운동을 하는데 보다 편리하고 안전하게 활용할 수 있게 된다”라고

국회 | 김재민 기자 | 2013-12-26 20:11

경기북부지역이 대한민국 섬유산업의 중심지로 새롭게 태어날 것으로 기대된다. 국가안보의 희생양으로, 각종 중첩규제로 오랜 세월 고통을 겪어왔던 경기북부가 세계적인 섬유산업 메카로 자리매김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한 것이다. 섬유제품의 기획부터 생산, 유통이 가능한 원스톱 시스템을 모두 갖췄다.경기도에는 10인 이상 섬유기업이 전국의 24%인 1천410여곳이 있

사설 | 경기일보 | 2013-12-26 19:27

인천시교육청의 교육복지 방향이 이상하다. 이해하기 어려운 정책이 많다. 본보가 두 차례 보도했거니와 우선 내년도 인천지역 교육복지 우선지원사업 선정 학교를 올해 152곳에서 25곳( 유치원 23곳, 초등학교 2곳)이나 줄인 것은 적절치 못하다. 인천시교육청이 내년도 교육복지 우선지원사업 예산 77억8천만 원을 감액한 것도 마뜩잖다. 교육복지 우선지원사업은

사설(인천) | 경기일보 | 2013-12-26 19:23

오늘 명예 퇴직원을 제출했습니다. 고3 여름방학 때 공무원 시험에 합격해 졸업 전부터 시작한 공직생활이 38년11개월이나 되었습니다… 사표를 내던진 일도 있었고 안주머니에 넣고 다니면서 忍苦(인고)의 시간을 보낸 시간도 있었지요. 그동안 열심히 살아왔지만 한편으로는 死力(사력)을 다하지 못했다는 아쉬움도 있습니다. 그러나 선후배 동료 직원들의

오피니언 | 김종구 논설실장 | 2013-12-26 19:23

한 선로에서 수서발 KTX와 광화문을 거쳐 종로를 경유하는 열차가 출발했다. 한 선로 상의 두 열차에게는 예수님의 축복도 없었다. 많은 승객과 선로에 기댄 서민들이 충돌로 인해 만신창이가 됐다. 사정은 이랬다.한국철도공사 수서발 KTX 법인 설립과 관련, 이를 찬성하는 사측과 저지하려는 노조가 부딪쳤다. 노조측은 조합원 총회를 갖고 KTX 법인 설립과 관련

오피니언 | 정일형 사회부 부국장 | 2013-12-26 19:23

일반적으로 도시라는 것은 먹고살기 편한 곳에 이루어지게 마련이었다. 수많은 선사시대나 고대도시들이 저마다 강을 끼고 있거나 넓은 평야를 옆에 두고 있었던 것도 이 때문이다. 이른바 젖과 꿀이 흐르는 명당이었던 셈이다.그러나 이 같은 입지가 많을 리는 만무하였다. 평야나 강을 끼고 있지 못한 나라나 도시들은 어쩔 수 없이 사막이나 바위산을 가릴 것 없이 둥지

오피니언 | 김영훈 | 2013-12-26 19:17

어제 수업 하다 제자들에게 너에 관한 이야기를 들려주었어. 요즘에도 가끔 학생들의 스마트폰이나 돈 등이 사라지는 일이 있거든. 그래서 오래전 내가 네 돈을 훔친 것을 지금껏 후회하고 있다는 걸 얘들에게 전해주고 싶었어.우린 중학교 때 처음 만났지. 2학년 때 짝꿍이었던 너는 활발한 성격이었어. 너는 알지 못했겠지만 네가 네 돈을 훔쳤던 일이 있었어.벌써 4

오피니언 | 우장문 | 2013-12-26 19:17

A: John quit eating meat and became a Hare Krishna. B: He has done a lot of hare-brained things, but this takes the cake.A: 존이 고기를 끊고 하레 크리슈나교도가 됐어.B: 존이 지금까지 말도 안 되는 일을 참 많이 했지. 그런데 이번 게 가장 압권이다. Har

오피니언 | 송오현 | 2013-12-26 19: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