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44건)

문성근, 최용민, 강신일, 정석용….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충무로와 대학로의 배우들이 일산에 총출동, 작심하고 비틀어버린 새로운 차원의 코미디를 선사한다.극단 차이무는 오는 5~21일 고양 아람누리 새라새극장에서 영원한 고전 춘향전을 새롭게 재해석한 그로데스크 연극 ‘변’을 무대에 올린다. ‘변’은 시인이자 극작가인 황지우 한국예술종합학교 총장이 춘향전 중 ‘

문화 | 이종현기자 | 2007-10-04

아날로그가 디지털을 밀어낼지도 모른다. 감성의 깊이 때문이다. 거국적 가족계획 프로젝트 이면에 비춰지는 행복은 무슨 색깔일까. △라디오 스타 첨단 디지털 시대를 살고, 초특급 슈퍼 신세대와, 스피드·적자생존 정글법칙에서 삭막하게 살아가고 있는 요즘 사람들이 때론 목말라 하는 점이 바로 아날로그 감성이 아닐까. 아날로그는 그만큼 많은 추억과 향수, 풋풋한 정

방송 | 경기일보 | 2006-09-29

● 짝패무엇이 두렵더냐…이것이 바로 생짜 액션!깔끔하고 담백하다. 생생한 액션에 드라마 역시 군더더기가 없다. 류승완 감독과 정두홍 무술감독이 주연배우로 이름을 올린 ‘짝패’(감독 류승완·제작 외유내강)는 작심하고 만든 액션 영화의 틀을 재미나게 형상화했다. 지난 2000년 ‘죽거나 혹은 나쁘거나’를 소개하며 영화계 앙팡 테리블(무서운 아이들)로 등장한 류

방송 | 경기일보 | 2006-05-13

기존 흥행공식의 허를 찌르는 사극으로 정면승부를 펼친 '왕의 남자'가 흥행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연초부터 극장가에 '왕의 남자' 흥행돌풍이 거세다. 조선조 연산군 시대를 배경으로 자유를 갈망한 광대들의 찬란한 슬픔을 정통 사극으로 빚어낸 이준익 감독의 '왕의 남자'가 17일 집계된 박스오피스에서 개봉 3주만에 관객 500만명을 돌파했다. 이는 '태극기 휘날

방송 | 경기일보 | 2006-0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