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5,257건)

신도시는 ▼분당(-0.03%)과 ▼일산(-0.01%)이 하락했고 나머지 지역은 보합세를 보였다. 25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분당은 금곡동 청솔성원, 야탑동 목련SK, 정자동 한솔주공6단지 등 주요 단지 가격이 250만원~1천만원가량 하락했다. 일산도 매수세가 끊겨 일산동 후곡동양, 대창이 250만원~500만원가량 떨어졌다. 수도권은 ▼의정부(-0.02%)

부동산 | 이형복 기자 | 2009-10-26

이달 마지막 주 신규분양시장에서는 수도권의 유망단지들이 잇따라 청약접수에 들어간다. 조망이 우수하고 교통이 편리한 서울 중소형 아파트를 비롯하여 김포 한강신도시, 남양주 별내지구, 인천 영종하늘도시 등 수도권 분양이 줄을 잇는다. 25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이번 주 경기·인천 분양시장은 보금자리주택 시범지구 사전예약 등 청약접수 7곳을 비롯

부동산 | 이형복 기자 | 2009-10-26

신도시는 △일산(0.09%)만 유일하게 올랐으며 ▼분당(-0.03%)은 하락했다. 일산은 주엽동 문촌신우, 강선삼환7단지, 문촌기산6단지 등이 중소형 중심으로 500만원~1천만원가량 상승했다. 분당은 분당동 샛별우방이 1천만원 정도씩 하락했다.25일 부동산 114에 따르면 수도권은 △고양(0.18%) △의정부(0.13%) △김포(0.06%) △구리(0.03

부동산 | 이형복 기자 | 2009-10-26

올 상반기까지 20~30%대의 저조한 분양률로 고전을 면치 못했던 오산 세교지구가 부동산 경기 회복과 파격적인 임대 조건 등으로 최근 90%에 육박하는 분양률을 보여 주목되고 있다.21일 오산시와 한국토지주택공사(LH) 오산사업본부 등에 따르면 현재 오산세교택지개발사업지구에서는 6개 블록에서 아파트 공급이 진행중이다.지난 4월 A-2·5블럭(국

부동산 | 정일형 기자 | 2009-10-22

내년 2월 신규 아파트에 대한 양도소득세 감면 혜택이 종료됨에 따라 경기도내 주택건설업체들이 앞다퉈 분양 물량을 쏟아내고 있다.21일 주택업체들에 따르면 분양시기를 저울질하던 민간 주택건설업체이 연간 공급실적 달성과 신규분양 주택에 주어지는 양도소득세 5년 감면 등의 혜택 시효가 내년 2월에 맞춰 올 4분기 분양 물량을 대폭 늘렸다.또 수도권 기존 주택에

부동산 | 이형복 기자 | 2009-10-22

부동산 | 경기일보 | 2009-10-19

12일부터 제2금융권까지 DTI규제가 확대되면서 수도권 아파트 매매시장은 거래가 올스톱됐다.부동산114(www.r114.co.kr)에 따르면 신도시는 가격변동을 보인 단지가 많지 않았다. ▲산본(0.01%)만 미미하게 변동을 보였고 나머지 지역은 보합세를 나타냈다. 2금융권까지 대출규제가 확대되자 분당 등 신도시 지역의 매수 문의가 확연하게 줄었다. 분당

부동산 | 이형복 기자 | 2009-1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