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5,257건)

Q. 감정평가에 관한 설명으로 틀린 것은?①?감정평가에 관한 규칙?에서 기준시점이란 대상부동산의 감정평가액을 결정하는 날짜를 말한다.②감정평가는 기준시점에서의 대상물건의 이용상황 및 공법상 제한을 받는 상태를 기준으로 한다. 다만, 불법적이거나 일시적인 이용은 제외한다.③?감정평가에 관한 규칙?에서는 대상물건에 대한 감정평가액은 시장가치를 기준으로 결정한다.④부동산의 부동성, 부증성, 개별성 등의 불완전한 특성은 부동산 감정평가의 필요성을 제기한다.⑤부동산의 가치는 장래 기대되는 유·무형의 편익을 현재가치로 환원한 값을 의미한다.

부동산 | 경기일보 | 2019-03-25

동탄역 역세권 상가들이 ‘SRT 출근열차 매일 운행’, ‘GTX-A 노선 착공’ 등 교통호재가 잇따르며 높은 미래가치를 평가받고 있다.먼저 지난 8일부터 SRT 동탄역-수서역 출근전용 셔틀열차가 매일 운행되고 있다. SRT 출근열차는 평일 오전 7시38분 동탄역을 출발해 오전 7시55분 수서역에 도착한다. 해당 열차로 서울로 출근 및 통학을 하는 시민들의 편리한 이동이 가능해질 전망이다.파주~일산~삼성~동탄 간을 잇는 총 연장 83.1㎞의 광역 급행철도인 GTX-A노선이 지난해 12월 착공에 들어가며 속도감있게 사업이 추진되고 있다

부동산 | 이호준 기자 | 2019-03-20

이천 ‘중리신도시2 힐스테이트’가 오는 23일 홍보관을 오픈하고 조합원 모집을 시작한다.‘중리신도시2 힐스테이트’는 이천시 증일동79-4번지 일원 지하 3층~지상 29층, 8개동, 전용면적 74~136㎡, 총 814가구 아파트로 구성된다. 중리신도시는 중리동과 증일동 일원 61만㎡의 면적에 4천466세대 규모로 2021년까지 조성되는 중리택지지구와 이천역세권지구를 합한 총 7천여 세대에 달하는 대규모 주거타운으로, 이천의 구도심 중심과 마주하고 있어 많은 사람들의 관심을 끌고 있는 프리미엄 입지를 자랑한다.판교 30분대, 강남 40

부동산 | 김정오 기자 | 2019-03-20

주택 경기가 침체하면서 지난달 주택매매 거래량이 통계작성 이후 역대 2월 거래량 중 최저치를 기록했다. 특히 수도권은 작년 동월 대비 54.6% 급감했다.19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2월 전국 주택 매매거래량은 4만3천444건으로 작년 동월(6만9천679건) 대비 37.7% 줄었고 5년 평균치(7만100건) 대비 38.0%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지난달 거래량은 정부가 2006년 거래량 통계를 작성한 이후 최저 2월 거래량이며, 전체 월 중에서도 2013년 1월(2만7천70호) 다음 두번째로 적다. 이는 2013년7월 3만9천608호

부동산 | 구예리 기자 | 2019-03-19

국토교통부가 올해 아파트 등 공동주택 공시가격 예정가가 전년 대비 전국 평균 5.32% 오를 것이라고 발표했지만, 실제 공시가격을 열람한 결과 이 수준을 훨씬 뛰어넘는 30~40%대 상승률을 기록한 공동주택이 속출했다.정부가 지난해 말 표준단독주택 공시가격의 급격한 인상에 이어 아파트 등 공동주택까지 인상하자 후폭풍이 일 전망이다.17일 국토교통부 공시가격 조회 사이트를 통해 전국 주요 공동주택 공시지가 변동률을 조사한 결과 지역에 따라 최고 50%까지 공시가격이 인상된 것으로 파악됐다. 용인시 소재 다세대주택인 성호샤인힐즈의 경우

부동산 | 권혁준 기자 | 2019-03-17

3월 둘째 주 수도권 신도시와 경기도 아파트값의 하락폭이 축소됐다.17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3월 둘째 주 수도권 신도시와 경기도의 아파트값은 전주보다 각각 0.04%, 0.01%씩 하락하며 하락폭이 각각 0.02~0.04% 포인트씩 줄었다.신도시는 동탄(-0.15%), 광교(-0.12%), 평촌(-0.07%), 분당(-0.02%) 등이 내림세를 나타냈다. 동탄은 매물이 쌓이면서 하락폭이 크고, 광교는 ‘거래 실종’ 상태가 지속하면서 일분 단지에서 1천만 원씩 값이 내려갔다.경기는 의왕(-0.12%), 안성(-0.06%), 오산(

부동산 | 권혁준 기자 | 2019-03-18

이번 주 봄 분양 소식이 이어진다.17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2019년 3월 셋째 주에는 전국에서 5천11가구가 분양될 예정이다. 수도권 562가구, 지방 4천449가구가 예정돼 있다.수원시 서둔동 ‘수원역한라비발디퍼스트’을 비롯해 청약을 시작한다.견본주택은 지방에서 5개 단지가 문을 연다.▲18일(월)수원시 서둔동 수원역한라비발디퍼스트(도시형생활주택) 청약접수(∼3/19) 1644-5558수원시 서둔동 수원역한라비발디퍼스트(오피스텔) 청약접수(∼3/19) 1644-5558▲19일(화)안양시 비산동 평촌래미안푸르지오 당첨자 계약(

부동산 | 경기일보 | 2019-03-18

과천시가 올해 전국에서 아파트 등 공동주택 공시가격이 가장 많이 오른 곳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대비 상승률이 23.41%에 달했다.국토교통부는 14일 전국 아파트 등 공동주택 1천339만 가구의 공시 예정 가격을 공개하고 소유자 의견청취에 들어간다고 밝혔다.올해 전국 공동주택 공시가격 상승률은 5.32%로, 지난해 5.02% 대비 0.3% 포인트 오른 수준이다. 공시가격이 시세를 반영하는 수준인 현실화율은 지난해와 같은 68.1%를 유지했다.경기도는 4.74% 올라 전국 평균보다 낮았지만, 지난해(3.76%)보다는 상승했다. 동탄2

부동산 | 권혁준 기자 | 2019-03-15

올해 전국 아파트 공시가격은 고가이면서도 그동안 공시가는 상대적으로 저평가된 주택을 중심으로 집중적으로 올라 경기도 과천과 분당, 서울의 이른바 '마용성' 등지에서 상승률이 두드러졌다.정부와 한국감정원의 집중분석 대상이 된 주택은 종합부동산세 부과 대상이 되는 시세 12억원 이상 주택이었다.정부는 공시가격 상승이 일부 고가주택에 집중됐기에 서민층에 대한 영향은 제한적일 것으로 전망하면서도 세금이나 복지수급 등에 큰 피해를 보지 않도록 관계부처 협의를 통해 대책을 마련할 방침이다.◇ 과천·마용성, 강남보다 많이 올라…광

부동산 | 연합뉴스 | 2019-03-14

수도권 입주율이 지난해 10월 이후 5개월 연속 하락했다. 여기에 이달 입주 전망도 밝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14일 주택산업연구원에 따르면 지난달 수도권 입주율은 82.7%를 기록하며 지난해 10월 84.7% 이후 다섯 달 연속 하락세를 이어갔다.미입주 사유로는 ‘기존 주택 매각 지연’이 38.9%로 가장 많았고, ‘세입자 미확보’ 33.3%, ‘잔금대출 미확보’ 20.8% 등의 순이다.올 들어 이달 도내 입주 전망도 곤두박질을 쳤다.3월 경기도 입주경기실사지수(HOSI)는 65.0으로, 1월 72.2, 2월 76.2에 이어 60

부동산 | 권혁준 기자 | 2019-03-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