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생에 웬수들’ 구원, 최윤영 떠난 사실 뒤늦게 알았다
‘전생에 웬수들’ 구원, 최윤영 떠난 사실 뒤늦게 알았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MBC 일일드라마 ‘전생에 웬수들’ 117회
▲ MBC 일일드라마 ‘전생에 웬수들’ 117회
24일 방송될 MBC 일일드라마 ‘전생에 웬수들’ 117회에서 고야(최윤영)는 사라(금보라)에게 자신들의 곁을 떠나달라는 말을 듣는다.

고야는 가족과 지석(구원)의 가족들을 하나 둘 만나 아무도 모르게 마음 정리를 시작한다.

고야는 양숙(이보희)에게 작별인사를 하겠다고 전하고, 지나(이상숙)은 고야에게 신경이 쓰인다고 말한다.

나라(최수린)을 찾아간 태평(한진희)는 한재웅(한갑수)이 전 남편이었냐고 묻는다.

한편 고야와 연락이 되지 않자 불안해진 지석은 신혼집에 가보고 고야의 물건이 없는 것을 보고 고야를 찾으러 나서는데…

MBC 일일드라마 ‘전생에 웬수들’ 117회는 24일(목요일) 오후 7시15분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