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조현아 "속옷 아냐…문란하게 놀지 않았다"
'라디오스타' 조현아 "속옷 아냐…문란하게 놀지 않았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MBC '라디오스타' 어반자카파 멤버 조현아 방송 캡처. MBC
▲ MBC '라디오스타' 어반자카파 멤버 조현아 방송 캡처. MBC
그룹 어반자카파 멤버 조현아가 마이네임 채진과의 해프닝에 대해 해명했다.

조현아는 지난 18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 지난 4월 논란이 됐던 사생활 동영상에 대해 "같이 놀고 있는 사진이었다. '팬티를 입고 왕게임 하면서 놀았다'는 추축이 있었다. 문란하게 놀지 않았다는 사실을 말씀드리고 싶었다"고 말했다.

그는 "속옷이 아니다. 집주인의 반바지였고 왕게임은 좋아하는 게임이 아니라서 하지 않았다. 당시에는 게임을 하지 않았고 뭘 뺐고 있던 것. 저 때문에 불편함을 느끼셨다면 꼭 사과드리고 싶었다. 같이 겪은 동생은 어리다 보니 상처를 많이 받았다"고 토로했다.

이어 "그때 기점으로 밖에 나가는 걸 꺼리게 됐다. 원래는 주기적으로 외출했는데 요즘에는 주기적으로 나가지 않았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설소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