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천군 제3회 연천고려인삼축제 개최
연천군 제3회 연천고려인삼축제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천군이 5일부터 7일까지 3일간 연천의 주요 농산물인 인삼의 홍보를 위해 제3회 연천고려인삼축제를 전곡리 유적 일원에서 진행한다.

군은 매년 진행하는 농특산물 큰장터에서 연천 인삼을 출품, 소비자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2016년부터는 연천고려인삼축제를 별도로 개최해 우수한 연천인삼을 소비자가 쉽게 접하고 싸게 구입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고 있다.

올해 세번째를 맞이한 연천고려인삼축제는 인삼 족욕, 인삼캐기 등 체험프로그램과 연천고려인삼 선발대회, 각설이쇼, 전통민속공연, 축하공연 등 공연행사와 더불어 먹거리 장터, 농특산물 판매장터 등 부대행사 등을 준비하고 있다.

또한 5일부터 개장하는 ‘국화와 함께하는 요상한 호박세상’도 비닐하우스 7개동 및 노지전시 등 1만5천㎡규모로 전년도보다 한층 확대된 행사로 준비하고 있다.

세계관상호박 70여종 터널재배전시, 무지개터널, 테마별 동물모양 등 국화대형조형물 100여점, 분재작, 현애작, 다륜대작 등 농업대학 생활원예학과 및 국화동호외 작품 2천여점, 소국화분, 국화정원 등 다양한 전시를 준비하고 있다.

아울러 미산면 숭의전에서 7일부터 개최되는 제9회 고려문화제와 전곡리 유적 일원에 조성된 메밀꽃축제, 행사는 지났지만 만개한 연천읍 차탄천변의 코스모스축제장 등 가을풍경의 절정을 이루는 10월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 먹을거리가 준비된 연천군에서 온가족이 함께 풍성한 가을을 만끽하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한편, 연천군은 예로부터 고려 개성과 인접하고 있으며 고려시대 대표적인 수출품인 인삼을 재배지로 지역특성상 일교차가 커 우수한 인삼의 재배 적지로 유명하다.

연천=정대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