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트업 얼티모5, 몰타정부서 투자 지원…아시아 유일
스타트업 얼티모5, 몰타정부서 투자 지원…아시아 유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HTML5 웹게임 주 컨텐츠로 하는 웹게임플랫폼

몰타1 (1).jpg

국내 스타트업 얼티모5가 몰타정부로부터 투자 지원을 받게 됐다. 얼티모5가 지난 3일부터 5일까지 몰타에서 열린 Delta Summit에서 투자자들과 정부 관계자들의 심사를 거친 최종 투자 지원 7개 팀에 선정된 것이다.


Delta Summit에는 전 세계에서 약 3천여 명이 참가해 블록체인 산업에 대한 토의와 강연, 홍보가 이뤄졌다.

얼티모5가 지원 대상에 선정된 것은 Delta Summit과 함께 진행된 스타트업 경연 YouStartIT 프로그램을 통해서다. YouStartIT는 전 세계 30여 개 국 170개 팀 중 예선을 거친 13개 팀 중에서 몰타 정부가 투자 지원할 최종 팀을 선발하는 과정이다.

이 프로그램은 Delta Summit에 앞선 1일부터 시작해 5일간 진행됐다. Delta Summit 마지막 날인 5일 투자자들과 정부 관계자들이 심사한 후 최종 7개 팀이 선발됐다. 얼티모5는 선발된 7개 팀 중에서는 유일한 아시아 팀이다.

얼티모5는 HTML5 웹게임을 주 콘텐츠로 하는 웹게임 플랫폼이다. 토큰 경제를 통해 유저들과 개발자에게 혜택을 돌려주게 된다. 현재 HTML5게임의 퀄리티를 보여주기 위해 알파 플랫폼만 출시한 상황이며, 내년 1분기 글로벌 플랫폼 출시가 예정됐다.

글로벌 플랫폼에는 여러 장르의 다양한 게임들이 출시되고, 암호화폐를 통한 아이템 구매나 유저간 아이템 거래도 가능하다.

얼티모5의 최성근 대표는 “몰타정부는 블록체인 산업에 대해 그 어느 나라보다 열정적이고, 잘 이해하고 있는 것 같다”며 “우리나라도 더 늦기 전에 빨리 법적인 체계를 갖춰야 세계적인 흐름에 뒤처지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몰타가 최근 블록체인 때문에 갑자기 뜨거워졌지만 사실 몰타는 게임이나 AI 등 여러 사업기회가 예전부터 많았다”면서 “이제 전세계 많은 블록체인 기업들이 몰타로 몰리면서, 앞으로 더 많은 기회가 생겨날 것이다”라고 전망했다.

최 대표는 앞으로 몰타 정부로부터 향후 4개월간 투자지원과 함께 회사설립 및 운영에 대한 법률, 회계, 인프라, 네트워크 등을 지원받아 몰타에서 사업을 운영해 나갈 계획이다.

‘지중해의 보석’으로 불리는 몰타는 강화도와 비슷한 면적에 인구 45만 명의 작은 나라지만 최근에는 ‘블록체인 섬’으로 불리며 핫플레이스로 떠오르고 있다.

조셉머스캣(Joseph Muscat) 몰타 총리는 “암호화폐는 미래의 돈이 될 것”이라며 블록체인 산업을 국가 차원에서 적극적으로 육성하고 있기 때문이다.

몰타는 지난 7월 블록체인 관련 법안을 제정해 블록체인 산업에 대해 법적 확실성을 제공하고 있으며 Binance와 OKex 등 대형 거래소들이 몰타로 이전하기도 했다.

서울=백상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