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인석 "안젤라 박, 보호자 되고 싶어 결혼"
김인석 "안젤라 박, 보호자 되고 싶어 결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vN 'NEW 인생술집' 방송 캡처. tvN
tvN 'NEW 인생술집' 방송 캡처. tvN

'인생술집' 김인석이 안젤라박과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한다.

27일 방송될 tvN 'NEW 인생술집'에는 가족처럼 환상의 웃음코드를 자랑하는 홍진경, 남창희, 김인석, 윤성호가 출연한다.

홍진경은 유행어 '안 계시면 오라이~'를 통해 인기를 얻었던 지난날에 대해 회상한다. 큰 인기를 가져다 준 코너였고 지금은 몇번이고 할 수 있지만 막 사춘기가 찾아온 열일곱 소녀였던 홍진경은 대사를 하는 것이 창피했었다는 것. 그는 "함께 출연하고 있던 이영자에게 '(대사를) 안 하면 안 되냐'고 물었지만 코너에서 하차하고 싶다는 뜻으로 오해해 작은 소동이 있었다"고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해 눈길을 끈다.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에서 강렬한 인상을 남긴 남창희는 김은숙, 박지은 작가 등 스타 작가들과 함께 작업한 소감을 밝힌다. 또한 홍진경, 조세호와 함께 출연했던 '별에서 온 그대'와 관련된 캐스팅 비하인드를 공개해 모두의 이목을 집중시켰다는 후문이다.

김인석은 아내 안젤라박과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한다. 김인석은 아내를 처음 보는 순간 "마치 '하와이' 같은 밝은 사람이고, 나까지 밝게 만들어줄 것 같다고 생각했다"며 "만나자마자 사귀자고 했고, 몇 번의 만남 이후 교제를 시작하게 됐다"고 직진 러브스토리를 밝힌다. 이어 교제 당시 아내가 다리를 다쳐 수술을 해야 하는데, 가족이 아니라서 수술 동의서를 쓸 수 없는 상황이 오자 '내가 보호자가 되고 싶다'라는 생각이 들어 결혼을 결심하게 되었다고 달달한 면모를 전한다.

윤성호는 넉넉하지 못했던 어린 시절 가정사를 고백한다. 군대 전역한 후 집에 몰랐던 빚이 있었음을 알게 되었고 이후 무명시절부터 번 돈으로 집안의 모든 빚을 갚았다는 것. '내가 번 돈을 내가 써 본 적이 한번도 없다'며 힘들었던 시절을 담담히 털어놓고, 당시 아버지께 모진 말을 한 것을 후회하는 등 윤성호만의 마음 속 깊은 이야기를 공개할 예정이다.

'인생술집'은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설소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