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만 EP 발매 기념 음감회 성료…"이 노래가 위로됐으면"
재만 EP 발매 기념 음감회 성료…"이 노래가 위로됐으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만의 EP 앨범 기념 음감회 현장. 플럭서스뮤직
재만의 EP 앨범 기념 음감회 현장. 플럭서스뮤직

어반자카파 원년 멤버 재만의 EP 발매 기념 음감회가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2009년 어반자카파의 멤버로 데뷔한 재만은 어반자카파의 '커피를 마시고' '그날에 우리' 'Sweety You', 김연우 5집 앨범 'Homesick', 홍대광 'Love is you'와 다수의 OST 곡을 작곡하는 등 그동안 작곡가와 프로듀서로서 활동을 해왔다. 그런 그가 본인의 이름을 건 첫 번째 EP앨범 'KIND'를 발표했다.

지난 27일 홍대에 위치한 일라멘토에서 기자들과 음악관계자들의 참석으로 21시에 시작된 이번 음감회는 28일에 발표된 재만의 음원을 순차적으로 감상하는 것으로 시작됐다.

EP앨범 감상이 끝난 후, 재만이 무대에 올라 EP앨범 'KIND'의 첫 번째 곡 'Another Me'를 연주하며 가창했다. 라이브를 끝낸 뒤 재만은 "믿고 있던 것들이 부정당하며 한참 동안 불안에 시달리던 때가 있었는데, 지금 돌이켜보면 덕분에 있는 그대로의 저를 대면할 수 있었던 계기가 되었다고 생각합니다. 이 곡은 그때의 저를 생각하며 쓴 곡"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재만의 EP 앨범 기념 음감회 현장. 플럭서스뮤직
재만의 EP 앨범 기념 음감회 현장. 플럭서스뮤직

재만은 'Another Me'에 이어 이번 EP앨범의 타이틀곡인 '눈'을 열창했다. 곡이 끝난 후 "불완전하고 흔들릴 때 무엇보다 위로가 되었던 건 누군가와 주고받은 믿음밖에 없었던 것 같아요. 여러분들도 이 노래를 듣고 약간이나마 위로와 믿음을 느꼈으면 좋겠습니다"라고 말해 참석했던 음악 관계자들의 큰 박수를 이끌어 냈다.

또 수록곡인 'Complicated'와 '피어나'를 라이브로 소화한 재만은 "앞으로 더욱 겸손하고 최선을 다하는 뮤지션의 모습을 보여드리겠다. 오래도록 기억에 남을 수 있는 그런 뮤지션이 되도록 하겠다"고 포부를 밝히며 음감회를 마무리했다.

한국콘텐츠진흥원의 대중음반제작지원사업에 선정되기도 한 재만의 EP 앨범은 지난달 28일 18시에 멜론, 벅스, 지니, 소리바다 등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됐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