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2019 안산국제거리극축제 중간보고회’ 가져
안산시, ‘2019 안산국제거리극축제 중간보고회’ 가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시가 시를 대표하는 축제인 ‘안산거리극축제’를 ‘아시아 거리예술의 메카’로 성장하기 위한 청사진을 그리고 있는 가운데 거리극축제 보고회를 갖고 시민들이 참여하는 안전한 축제를 준비하는데 만전을 기하기로 했다.

14일 시에 따르면 이날 시청 대회의실에서 행사 관련 부서 및 관련 유관기관 관계자 등 100여 며이 참석한 가운데 ‘2019 안산국제거리극축제 중간보고회’를 갖고 준비 과정을 공개했다.

지난 15년 간 세계적 거리예술을 선보이며 국내 대표적인 공연예술제로 성장한 거리극축제는 ‘아시아 거리예술의 메카’라는 새로운 비전을 갖고 제2의 도약을 준비하고 있는 가운데 올해 축제는 말레이시아, 캄보디아 등 아시아 공연 작품을 늘리고 유럽 정통 거리극과 적절하게 배치, ‘안산’만의 차별성과 정체성을 제시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올해는 다양한 문화를 포용하고 소통하는 축제, 시민과 함께 참여하는 축제를 목표로 예술가와 지역 문화예술단체, 다문화단체들이 함께 어우러져 만들어지는 개막 퍼레이드와 시민이 참여하는 대형 퍼포먼스가 폐막작으로 준비 된다.

또한 정교한 안전관리 매뉴얼을 통해 보다 안전한 축제를 지향하고 있으며 이번 보고회를 통해 유관기관과의 긴밀한 협조체계를 구축하고 성공적인 행사 운영을 위한 준비를 다지고 있다.

이에 시 관계자는 “안산국제거리극축제는 현장에서 애써주시는 소방관, 경찰서, 자원봉사센터 등 지역의 노력과 더불어 성장해왔다”며 “안산을 세계적인 문화예술도시로 이끌어갈 거리극축제의 내일을 위해 아낌없는 지원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올해 경기관광대표축제로 선정된 2019 안산국제거리극축제(ASAFㆍAnsan Street Arts Festival)는 오는 5월4일부터 3일간 ‘Welcome to the Street A(웰컴 투 더 스트리트 에이)’라는 슬로건으로 90여개의 국내ㆍ외 거리예술 작품을 안산문화광장에서 선보일 예정이다. 안산=구재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