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남편과 결혼했는데 '시댁식구들'까지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남편과 결혼했는데 '시댁식구들'까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에서는 고미호 백아영 이현승의 시댁 식구들 방문기가 공개된다. 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에서는 고미호 백아영 이현승의 시댁 식구들 방문기가 공개된다. 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에서는 고미호 백아영 이현승의 시댁 식구들 방문기가 공개된다.

7일 방송되는 MBC 예능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에서는 시부모의 기습방문으로 갑작스레 대청소를 하게 된 러시아 며느리 고미호의 이야기로 시작한다.

미호네 집에 들어서자마자 지저분한 모습에 잔소리를 한 시어머니는 시누이 방 청소에 이어 안방 청소까지 해준다고 나선다. 당황한 미호는 극구 만류 해보지만 역부족. 불안한 마음에 먼저 안방에 들어가 급히 방 청소를 시작한다.

다사다난했던 대청소를 끝낸 가족들은 배달 음식으로 식사를 시작한다. 식사 도중, 남편 경택은 부모님에게 "방문 전에 미리 말해줬으면 좋겠다"는 말을 전하고, 이에 시어머니는 서운한 기색을 감추지 못한다.

이어 시어머니의 갑작스러운 초대로 시이모들에게 저녁 식사를 대접하게 된 전업주부 며느리 백아영의 이야기가 공개된다.

식사 중 둘째 시이모는 아영에게 아들만 있으면 딱 좋겠다며 셋째를 권유한다. 시이모의 발언에 시어머니까지 합동 공세에 나선다. 식사가 마무리되고 뒷정리를 시작하는 아영과 정태 부부. 정태는 설거지를 하겠다고 나서고, 아영의 시어머니는 싫은 기색을 보이다 급기야 아영을 방으로 소환한다.

마지막으로 양가 부모님과 저녁 식사를 하게 된 초보 엄마 이현승의 이야기가 공개된다. 오랜만에 현승, 현상 부부 집에서 마주한 양가 부모님. 밤새 계속되는 복덩이(태명) 육아로 지쳐있는 현승에게 시어머니는 몸조리를 잘해야 한다고 이야기하고 현승은 "아이를 돌보느라 몸조리가 힘들다"고 말한다.

이를 듣고 있던 시아버지는 "아이가 재롱부리기 시작하면 예뻐서 하나 더 낳는다"라고 말해, 친정어머니의 표정을 굳게 만든다. 이윽고 펼쳐진 두 아버지 간의 불꽃 튀는 요리 신경전과 이어진 저녁 식사. 자연스럽게 복덩이의 이름짓기가 시작되고, 현승은 바라는 한글 이름을 소신껏 이야기하지만, 어른들은 탐탁지 않아 한다.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는 오늘(7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된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