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수영, 냉장고와 함께 박하선과의 연애사 공개
류수영, 냉장고와 함께 박하선과의 연애사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TBC ‘냉장고를 부탁해’ 예고편
JTBC ‘냉장고를 부탁해’ 예고편

배우 류수영이 냉장고와 함께 아내 박하선과의 연애사를 공개한다.

11일 오후 방송되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지난 방송에 이어 대학시절 선후배로 만나 21년간 우정을 이어 온 류수영과 이승윤이 출연한다. 이번 방송에서는 류수영의 냉장고가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류수영은 아내 박하선과의 달달한 연애사를 공개했다. 특히 “결혼 전 오토바이에 박하선을 태운 뒤 영화 ‘비트’ 속 정우성처럼 ‘바람 좋아, 산 좋아, 박하선 좋아!’라고 말하며 고백했다”고 밝혔다.

이어 류수영은 “결혼 3년 만에 8세 연하인 박하선보다 더 낮은 서열이 됐다. 어제 아내의 차를 이용한 뒤 차키를 잃어버려 크게 혼나고 왔다”라며 초조해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후 즉석에서 박하선과의 전화연결이 이뤄졌고, 박하선은 “차키 찾기 전엔 오늘 잠 못 잔다”라고 말해 류수영을 긴장하게 했다.

이어 류수영은 김장김치, 스테이크, 치킨, 부대찌개는 물론 “집에서 직접 제빵도 한다”라며 수준급 요리 실력을 자랑했으며 공개된 냉장고 속에는 직접 담근 김치, 장아찌 등 다양한 식재료가 나와 눈길을 끌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