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장 당선자 인터뷰] 박종우 포천 영중농협 조합장
[조합장 당선자 인터뷰] 박종우 포천 영중농협 조합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박종우 조합장


박종우 포천 영중농협 조합장(58)은 영중농협 전무 출신이다. 그는 “선거운동 기간에 조합원들이 농협에 거는 기대가 무엇인지 확실하게 알게 됐다”며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초심이 잃지 않고 친절한 농협으로 조합원들의 소득증대를 위해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 조합장은 “농협의 설립목적은 농업지원을 통한 소득증대를 이루는 것이 가장 중요한 덕목이며, 조합원 복지는 선택이 아닌 필수이다”라며 “소득분배와 복지 이 두 가지 실천을 위해 조직의 혁신과 개편을 통해 적극적인 농협 경영을 펼쳐 나가겠다”고 밝혔다.

그는 앞으로 추진하고 싶은 사업에 대해 “조합원에게 많은 지원을 하려면 좀 더 탄탄한 농협 만들어야 한다”며 “형식적이며 비효율적인 사업은 과감히 포기할 것이며, 하나로 마트의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경제사업장의 구조조정과 사업조정 등으로 경비절감, 매출이익률 증대 등 경제사업에서의 손실을 최소화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또 “농촌고령화에 적극적으로 대응해 나갈 것이다. 농업인 조합원에 소득증대를 위한 공약을 하나하나 착실히 이행해 나가겠다”면서 “조합원과 주민들이 믿고 찾는 농협을 만드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끝으로 박종우 조합장은 “영중농협은 영중면과 창수면 일부의 지역금융기관이다. 특히, 주민의 일상생활에 밀접한 사업구조를 갖추고 있는 농협이 막중한 책임을 갖고 공익적인 역할을 충실히 이행해 나가지 않으면 지역 경제가 흔들릴 수 있다”며 “그동안 영중농협 전무로서 경영참여를 이미 경험했기 때문에 시행착오보다는 개혁과 혁신을 통해 성장하는 농협으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포천=김두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