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츠버그 강정호, 7호 홈런포 ‘쾅’…시범경기 홈런 단독 선두
피츠버그 강정호, 7호 홈런포 ‘쾅’…시범경기 홈런 단독 선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강정호.연합뉴스

올 시즌 팀의 주전 3루수로 확정된 ‘킹캉’ 강정호(32·피츠버그 파이리츠)가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시범경기에서 7호 홈런포를 가동하며 홈런 단독 선두로 뛰어올랐다.

강정호는 25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러소타 에드스미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볼티모어 오리올스와 시범경기에서 2번 타자 3루수로 선발 출전해 3타수 1안타(1홈런), 1타점 활약을 펼?다.

이로써 7호 대포를 쏘아올린 강정호는 시범경기 홈런 부문에서 뉴욕 양키스 애런 저지(6홈런)를 제치고 단독 선두로 치고 나갔다.

아울러 강정호는 박병호(키움)가 미네소타 트윈스 소속으로 활약한 2017년 한국 선수 메이저리그 시범경기 최다 홈런(6개) 기록도 경신했다.

또 3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이어간 강정호는 시범경기 타율을 0.231에서 0.238(42타수 10안타)로 소폭 상승시켰다.

강정호의 방망이가 초반 불을 뿜었다.

1회 첫 타석에 들어선 강정호는 볼카운트 1볼-1스트라이크에서 볼티모어 선발 투수 앤드루 캐시너의 공을 그대로 잡아당겨 좌측 담장을 넘기는 솔로아치를 그려냈다.

이후 강정호는 3회 두 번째 타석에선 중견수 뜬공, 5회에는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으며 7회말 수비 때 케브라이언 헤이스와 교체돼 경기를 마쳤다.

한편, 이날 피츠버그와 볼티모어는 1대1로 승부를 가리지 못해 강정호의 홈런은 이날 피츠버그가 기록한 유일한 득점이 됐다. 이광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