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경찰서, 숙박업소 및 유흥주점 불법촬영 근절 점검
구리경찰서, 숙박업소 및 유흥주점 불법촬영 근절 점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리경찰서는 최근 연예인 단톡방 불법 촬영물 유포 및 모텔방 불법촬영 생중계 사건 등을 계기로 불법촬영에 대한 국민들의 불안감이 더욱 고조됨에 따라 불법촬영 카메라 설치여부를 집중 점검한다고 8일 밝혔다.

대상은 구리시 숙박업소 객실과 나이트클럽 등 유흥주점 화장실 등이다.

경찰은 탐지장비 4대를 이용해 불법카메라 설치 여부를 꼼꼼하게 확인하는 한편 업주 및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자체 점검을 상시 실시하도록 권고하고 있다. 또 불법 카메라로 의심되는 경우 즉시 신고하도록 홍보를 권유하고 있다.

김진홍 서장은 “요즘은 불법촬영장비 기술이 발전함에 따라 사적인 공간 안에서도 안심할 수 없는 상황”이라며 “불법촬영 예방 활동을 적극 실시하고 발견 시 엄정한 수사를 통해 불법촬영을 근절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구리=하지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