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한준 의장, 강원도 고성군 산불 피해현장 방문 및 성금 전달
송한준 의장, 강원도 고성군 산불 피해현장 방문 및 성금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장을 맡고 있는 경기도의회 송한준 의장(더불어민주당ㆍ안산1)이 10일 주요 일정을 모두 취소하고 강원도 고성군 산불 피해현장을 찾아 성금과 구호품을 전달했다.

송한준 의장은 특히 전국 지방의회별 주요행사를 동해안 지역에서 개최하도록 독려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피해지역 경기회복에 앞장서기로 했다.

송 의장은 이날 오후 고성군 토성면사무소 산불현장통합지휘본부와 천진초등학교 체육관에 차려진 이재민 대피소를 잇달아 방문했다. 그는 “아픔을 나누는 데 동참하겠다”며 120여 이재민을 위로하고 수건·칫솔·치약 등 300만 원 상당의 재난구호품을 전달했다.

이어 그는 춘천으로 이동해 강원도청 광장에서 진행된 성금 모금방송에서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에서 마련한 재난구호금 1천만 원을 맡겼다.

이날 송 의장은 의회와 동두천시 간 정책간담회에 참석하고 나서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 국회통과 논의차 국회를 방문할 예정이었으나, 피해현장 방문을 위해 간담회 일정을 축소하고 기타 일정을 모두 취소했다.

송 의장은 향후 ▲시·도의회별 워크숍, 회의, 세미나 등 피해지역 중심 개최 ▲협의회 차원 각종 회의 피해지역 중심 개최 ▲시도의회별 지역주민에 피해지역 관광 홍보 ▲피해지역 생산품 팔아주기 운동 전개 등을 추진해 피해지역의 조속한 복구를 도울 계획이다.

송 의장은 “진정한 구호활동, 최고의 자원봉사는 관광으로 생기를 불어넣는 것”이라며 “반짝 관심에 그치지 않고, 강원도 고성·속초·강릉·동해·인제 지역에 더 많은 분이 방문해 피해지역 주민들이 최대한 빨리 일상을 되찾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현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