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혜영 부의장, 수원시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식 및 시민문화제 참석
안혜영 부의장, 수원시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식 및 시민문화제 참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의회 안혜영 부의장(더불어민주당ㆍ수원11)은 11일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수원시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식 및 시민문화제에 자리를 함께해 축하의 메시지를 보냈다.

안 부의장은 “대한민국 임시정부는 우리 헌법에도 명시했듯이 대한민국의 법통이며 뿌리다”라며 “대한민국 임시의정원은 주권재민의 정신을 담아 국호를 대한민국으로 정했고, 이를 통해 3ㆍ1운동의 역사적 성과인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에 정당성과 투명성이 부여돼 대한민국은 ‘국민이 주인인 나라’가 됐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현재 경기도에는 오희옥 애국지사를 비롯해 8명이 생존해있다”며 “지난날 어려움을 극복하고 끝까지 조국의 독립과 새로운 시대로의 도약을 위해 헌신한 선열들의 숭고한 뜻을 이어받아 100년의 역사로, 100년 미래를 준비하겠다”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안 부의장은 “바로 오늘 이 자리에서 한 사람의 열 걸음이 아닌 대한민국 5천만 국민이 함께 손잡고 내딛는 희망 대한민국을 향한 첫걸음을 시작하자”며 “1천350만 경기도민과 함께 경기도의회는 평화와 번영의 시대를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기념식은 ‘대한민국임시정부와 구국민단’을 주제로 한 박환 수원대 사학과 교수의 강연과 미디어파사드 영상 상영으로 시작으로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선포문 낭독, 어린이 합창, 뮤지컬 ‘영웅’ 갈라쇼 등이 등 다채로운 행사가 열렸다. 또 염태영 수원시장, 더불어민주당 김진표(수원무)ㆍ백혜련(수원을)ㆍ김영진 국회의원(수원병)을 비롯해 경기도의원과 수원시의원, 수원시민이 함께했다.

최현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