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2019년 경기도 주민자치대회(우수사례 발표대회)’ 최우수상 수상
안산시, ‘2019년 경기도 주민자치대회(우수사례 발표대회)’ 최우수상 수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시가 경기도 경제과학진흥원 경기홀에서 개최된 ‘2019년 경기도 주민자치대회(우수사례 발표대회)’에 참가해 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11일 밝혔다.

올해로 11회째를 맞은 ‘경기도 주민자치대회’는 지난해 각 시ㆍ군에서 추진한 주민자치 우수사례를 공유하고 소통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지난 10일 개최된 대회는 1차 서면심사를 통과한 도내 15개 시ㆍ군의 주민자치위원들이 직접 우수사례를 발표해 주민자치대회의 의미를 더했다.

안산시는 상록구 월피동이 대표로 참가해 ‘상생협력을 기반으로 아름다운 마을만들기 프로젝트’라는 주제로 서울예술대학, 청년큐브 예대 캠프 등의 마을 자원을 활용한 상생협력, 역량 있는 마을 공동체 상생협력, 마을특성을 살리는 상생협력 우수사례를 발표했다

특히, 지난 2014년 마을주민 동아리로 시작해 꾸준히 다양한 프로젝트에 참여하여 쌓은 경험을 바탕으로 마을 주민이 스스로 마을의제를 찾고 실행하는 월피동 마을계획이 심사위원들의 좋은 평가를 받았다.

이와 관련 시 관계자는 “오랫동안 마을을 위해 노력해온 주민자치위원들의 노력에 감사드린다”며 “우수사례가 동력이 돼 안산시 주민자치가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안산=구재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