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유엔군 초전기념관, 개관 6주년 기념코인 발행
오산유엔군 초전기념관, 개관 6주년 기념코인 발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산시 유엔군 초전기념관(관장 이규준)은 오는 23일 개관 6주년 기념 및 스미스 특수임무부대 전몰장병 추모사업의 일환으로 기념코인 1종을 발행한다.

이번 기념코인의 앞면에는 6·25전쟁 중 오산 죽미령 전투에 참전했던 미 제24사단 스미스 특수임무부대를 기리고자 세워진 2개의 유엔군 초전 기념비가 조각되어 있다.

뒷면에는 스미스 부대 소속의 연락장교로 참전했던 유일한 한국인인 윤승국 예비역 소장과 52포병 대대 소속의 빌리 아벨(Billy G. Abel)의 모습이 이름, 죽미령 전투 당시 소속, 계급, 생몰연도 등과 함께 새겨져 있다. 기념코인은 앞으로 참전자 이름 알파벳 순으로 매년 발행될 예정이다.

이번 기념코인은 특별히 개관 6주년인 4월 23일 기념관을 방문하는 관람객 100명에게 선착순으로 배포될 예정이며, 자세한 문의는 유엔군 초전기념관(031-377-1625)으로 하면 된다.

기념관 관계자는 “기념코인을 통해 스미스 부대와 죽미령 전투를 알림은 물론 자유와 평화의 소중함에 대해 생각해 볼 기회가 되었으면 한다.”라고 밝혔다.

한편, 2013년에 개관한 유엔군 초전기념관은 1950년 6·25전쟁 당시 유엔군이 남하하는 북한군과 최초로 교전을 벌인 전적지인 오산 죽미령에 세워진 국가수호 현충시설이자 제2종 공립박물관이다.

오산=강경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