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다산목민대상 행정안전부장관상 수상
오산시, 다산목민대상 행정안전부장관상 수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산시가 행정안전부가 주최한 제11회 다산목민대상 행안부장관상 수상도시로 결정돼 오는 5월21일 세종문화회관에서 개최되는 시상식에서 본상을 받는다.

22일 오산시에 따르면 다산목민대상은 다산 정약용 선생의 율기(律己)·봉공(奉公)·애민(愛民)의 정신을 실천하고 풀뿌리 민주주의 구현에 앞장서는 모범적인 지방자치단체에 수여하는 상으로, 행안부가 2009년부터 전국의 지자체를 대상으로 선정해 시상해왔다.

올해는 지난 1월부터 3월까지 자치단체 및 자치단체장에 대한 서류심사와 현지 암행평가, 해당 시군 공무원들의 심층면접 등 엄격한 심사과정을 진행해 수상자를 결정했다.

오산시는 청렴도에서 국민권익위원회 공공기관 청렴도 평가 6년 연속 우수등급, 전국 최초 2년 연속 청렴도 평가 전국 1위, 행정신뢰도에서 한국 매니페스토 공약평가 3년 연속 최고등급, 법률소비자연맹 공약대상 2회 연속수상 등 높은 평가를 받았다.

곽상욱 시장은 “다산목민대상 본상 수상은 시민중심ㆍ시민 우선ㆍ시민시장의 기치 아래 23만 오산 시민을 위해 공직자들이 열심히 노력해 일궈낸 결과”라며 “ 다산의 정신을 실천하는 행정을 지속적으로 펼쳐 오산 시민의 삶의 질을 높여나갈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오산=강경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