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을 위한 따뜻한 기술’… 제14회 보조공학기기 박람회 22~23일 개최
‘사람을 위한 따뜻한 기술’… 제14회 보조공학기기 박람회 22~23일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이 22~23일 이틀간 개최한 ‘2019년 제14회 대한민국 보조공학기기 박람회’에서 방문객이 청각장애인에게 문자통역을 해주는 스마트 보조공학기기 ‘소보로 탭 비즈니스’를 시연하고 있다.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제공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이 22~23일 이틀간 개최한 ‘2019년 제14회 대한민국 보조공학기기 박람회’에서 방문객이 청각장애인에게 문자통역을 해주는 스마트 보조공학기기 ‘소보로 탭 비즈니스’를 시연하고 있다.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제공

고용노동부가 주최하고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이 주관한 ‘2019 제14회 대한민국 보조공학기기 박람회’가 22~23일 이틀간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열렸다.

이 박람회는 국내외 74개 보조공학기기 업체가 참가해 최신기기 및 신기술을 소개하고, 전시ㆍ공연ㆍ체험 등 보조공학기기를 활용한 프로그램이 진행되는 자리였다.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은 축사를 통해 “장애인 누구나 일할 수 있는 사회, 장애인을 고용한 기업이 성공하는 사회를 만들 것”이라며 “이번 박람회를 통해 비장애인도 최첨단 보조공학기기를 체험하고, 직업인으로서의 장애인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사람을 위한 따뜻한 기술, 보조공학으로 넓혀갑니다’라는 주제로 개최된 이번 박람회에는 일반 보조공학기기 전시관, 차량용 보조공학기기 전시관, 장애인식 개선, 직업훈련관, 취업지원관 등 총 176개 부스가 갖춰졌다.

특히 그 중 ▲모바일 기기와 연동이 가능한 시각장애인용 점자 스마트 시계 ▲손가락만으로 마우스 포인터 조작이 가능한 골무마우스 ▲청각ㆍ언어장애 운전원이 승객과 소통할 수 있는 음성인식 문자 변환기 ▲한손 기능만으로 조향 및 제동ㆍ구동이 가능한 전자식 차량용 컨트롤 ▲수동 휠체어에서 전동 휠체어로 전환 가능한 휠체어 전동보조장치 등 4차 산업과 관련된 보조공학기기가 대거 소개돼 눈길을 끌었다.

이와 함께 장애인 크리에이터(1인 방송 유투버)의 ‘장애인 인식개선 토크쇼’, 로봇기술을 경험해 볼 수 있는 ‘직업 체험’, 4차 산업을 기반으로 한 ‘VR 체험관’ 등 부대행사도 진행됐다.

한편 보조공학기기란 장애로 인한 신체기능 저하 또는 상실로 어려움을 겪는 장애인의 안정적인 직업생활을 지원하기 위해 개발된 기기를 뜻한다. 이 기기는 매년 약 115억 규모로 연간 7천여 명의 장애인에게 지원되고 있다.

이연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