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자매도시 후지에다시에서 한국의 전통문화 ‘사군자’ 소개
양주시, 자매도시 후지에다시에서 한국의 전통문화 ‘사군자’ 소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후지에다市 지역축제 등나무꽃축제 축하 등 우호협력 돈독

양주시는 지난 19~22일 국제자매도시인 일본 후지에다시를 방문해 제36회 등나무꽃 축제를 축하하고 한국의 전통문화인 ‘사군자’를 소개했다.

양주시 대표단은 140여 그루의 아름다운 등나무 꽃이 피어 있는 렌겐지 호수공원 일원에서 펼쳐진 등나무꽃 축제의 성공적인 개최를 축하했다.

이어 민간ㆍ문화 교류사업 일환으로 한국 고유의 멋과 전통문화를 알리고자 일본 후지에다시 산학관 연계추진센터에서 ‘사군자’ 강의를 진행했다. 강의는 작년에 이어 대한민국 청년 서예문인화 선발전에서 3회 선발된 이광호 서예가가 강사로 나서 후지에다 시민을 대상으로 사군자의 기본적인 이론과 화법에 대해 강의해 큰 호응을 얻었다.

성열원 자치행정과장은 “두 도시의 시민이 서로 문화와 예술을 공유하는 실질적인 민간교류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며 “적극적인 우호협력 증진을 통해 교류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양주=이종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