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대출 의원, 패스트트랙 반발 '셀프 삭발' 사진 공개
박대출 의원, 패스트트랙 반발 '셀프 삭발' 사진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대출 의원 페이스북
박대출 의원 페이스북

박대출 자유한국당 의원(경남 진주시갑)이 30일 “20대 국회는 죽었다”며 셀프 삭발 사진을 공개했다.

박 의원은 이날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에 “근조(謹弔)! 20대 국회는 죽었다. 부활을 외치는 저항. 저항의 물방울이 바다를 이루기를 소망하며”라며 스스로 자신의 머리를 깎는 사진을 올렸다.

박 의원의 이같은 행보는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법(공수처법)과 검경수사권 조정 법안인 형사소송법 개정안, 검찰청법 개정안 등이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으로 지정된 데 따라 불만을 표출한 것으로 풀이된다.

물리력까지 동원해 패스트트랙 지정에 극렬 반대한 자유한국당은 장외 투쟁 불사 방침을 못박아 추가경정예산안 심사를 포함해 국회가 파행하는 상황이 불가피할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