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희시 보건복지위원장, 정신건강복지센터 관계자와 간담회 개최
정희시 보건복지위원장, 정신건강복지센터 관계자와 간담회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의회 정희시 보건복지위원장(더불어민주당ㆍ군포2)은 2일 보건복지위 의원실에서 경기도와 시·군 정신건강복지센터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개최,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애로사항 및 발전방향 등을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간담회에는 정희시 위원장을 비롯해 정혜숙 경기도 건강증진과 정신보건팀장, 윤미경 경기도정신건강복지센터 부센터장, 시·군 정신건강복지센터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정신건강복지센터 관계자들은 정신질환자의 적시 치료 및 효과적인 사례 관리를 위해 정신건강보건센터의 공공성 강화, 사회안전망 및 인프라의 촘촘한 구축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이에 센터 관계자들은 “경기도 · 경기도립정신병원 · 경기도의료원 · 정신건강복지센터 · 경찰서 등의 유기적인 협업 시스템과 컨트롤 타워 역할을 할 수 있는 ‘(가칭)공공 정신 보건 의료 재단’ 설립 등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정희시 위원장은 “지역 정신건강 관리 시스템의 전면적인 개선이 필요하다”며 “향후 토론회 개최 및 연구용역 등을 통해 경기도, 정신건강복지센터와 함께 개선책을 논의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정 위원장은 지난 3월 도의회 제334회 임시회에서 ‘경기도 정신질환자 지원 및 자립촉진 등에 관한 조례’를 제정해 중증정신질환자의 치료지원 및 정신질환자가 지역사회에 기반을 두고 자립할 수 있는 제도적 기반을 마련했다.

최현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