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준희, 승리 관련 루머 악플러 12명 고소
고준희, 승리 관련 루머 악플러 12명 고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고준희DB

배우 고준희 측이 빅뱅 전 멤버 승리와 관련해 악성 댓글을 단 누리꾼을 경찰에 고소했다.

고준희의 법률 대리인인 법무법인 오킴스의 엄태섭 변호사는 4일 “고준희 씨에 대한 악성 댓글을 단 누리꾼 12명(아이디 기준)을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 등 혐의로 경찰에 고소했다”고 밝혔다.

엄 변호사는 “근거 없는 소문으로 인해 그동안 진행했던 수많은 계약 건들이 무산돼 피해가 엄청나다”며 “앞으로도 온라인을 모니터링해 민·형사상 조처를 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고준희는 승리, 정준영 등이 참여한 카카오톡 단체 채팅방 대화에서 언급된 ‘뉴욕 여배우’라는 소문에 휘말렸다.

이에 대해 고준희는 지난달 “사실무근이며 법적으로 대응하겠다”라는 입장을 밝혔다.

주선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