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축구종합센터 경기도에 오면 100억원 지원"
경기도 "축구종합센터 경기도에 오면 100억원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는 축구 국가대표 훈련원인 축구종합센터(제2NFC)가 지역 내에 들어오면 100억원 상당의 도비를 지원하겠다고 10일 밝혔다.

앞서 1·2차 심사와 현지실사를 거쳐 제2NFC 후보지에 포함된 김포, 여주, 용인(가나다순) 등 3개 시 요청에 따라 이들 지방자치단체 가운데 한 곳이 최종 후보지로 선정될 경우 선정된 시에 도비를 지원하겠다는 방침이다.

도는 "축구종합센터 후보지 선정이 정치 논리가 아닌 축구 발전과 선진화라는 장기적 목표 아래 결정돼야 한다"며 "기존 파주 축구 국가대표훈련원과의 시너지 효과, 기존 축구단체들과의 연계성, 축구인들의 편의성도 고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대한축구협회는 13일 축구종합센터 부지선정위원회를 열어 우선 협상자를 발표할 것으로 전해졌다.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부지선정 위원회는 1차 서류 심사와 2차 프레젠테이션(PPT) 심사 등을 거쳐 전국 8개 지자체를 후보지로 압축해 현장실사를 진행한 바 있다.

제2NFC는 총 사업비 1천500억원(추산)을 들여 33만㎡ 부지에 1천명을 수용하는 소형 스타디움과 천연·인조잔디 구장(12면), 풋살구장(4면), 다목적체육관, 축구과학센터, 체력단련실, 수영장 등 훈련시설을 갖출 계획이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