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일표, 녹색성장위원장과 제3차 에너지기본계획 논의
홍일표, 녹색성장위원장과 제3차 에너지기본계획 논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자유한국당 홍일표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장실 제공

자유한국당 홍일표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장(인천 미추홀갑)은 14일 국회 산업위원장실을 찾은 김정욱 녹색성장위원장과 제3차 에너지기본계획의 방향과 내용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홍 위원장은 “전기요금을 동결한다면서 탈원전과 탈석탄을 동시에 진행하겠다는 것은 어불성설이다”면서 “더구나 미세먼지와 온실가스를 고려한다면 탈원전이란 방향은 맞지 않다”고 지적했다.

김정욱 녹색성장위원장은 “저탄소녹색성장기본법에서는 에너지 효율 개선과 에너지 절약을 중요한 요소로 규정하고 있다”며 “우리도 이런 방향에 초점을 맞춰 나가야 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문제는 전력요금이다. 정부가 전기요금 동결을 세워나서 모든 것을 움직일 수 없게 됐다”고 지적했다.

홍 위원장은 “에너지기본계획의 내용은 향후 국회의 의견 청취 등을 거쳐서 수정·보완한 뒤에 확정해야 한다”면서 의견서를 전달했다.

의견서에는 ▲에너지법과 저탄소녹색성장법에서 정의하고 있는 ‘에너지안보’ 및 ‘안정적이고 효율적인 에너지 수급’ 등의 목적과 비전을 명시할 것 ▲에너지전환정책에 따른 비용 추계를 담을 것 ▲‘노후원전 폐쇄’가 아닌 ‘노후원전 안전성 강화 및 원전산업 경쟁력 강화’ 방안 등으로 수정해 담을 것 등의 내용이 포함됐다.

한편 현재 제3차 에너지기본계획은 지난 10일 에너지위원회 심의를 거쳤고, 앞으로 녹색성장위원회와 국무회의 의결을 남겨두고 있다. 향후 국회가 정상화되면 국회 보고가 이뤄질 것으로 예상된다. 김재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