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찾아가는 지적 현장민원실’ 확대 운영
광주시, ‘찾아가는 지적 현장민원실’ 확대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가 한국국토정보공사와 함께 운영 중인 ‘찾아가는 지적 현장민원실’에 경기광주세무서도 합세했다.

시는 15일 한국국토정보공사 광주지사, 경기광주세무서와 함께 광주시노인복지관에서 ‘찾아가는 지적 현장민원실’을 운영했다.

지난 4월에 이어 두 번째 열린 ‘찾아가는 지적 현장민원실’은 관내 어르신들 대상으로 건강하고 행복한 노후생활을 지원하는 현장중심의 맞춤형 지적행정 민원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현장민원실에서 시와 한국국토정보공사는 토지이동(분할, 합병, 지목변경, 등록전환 등), 지적측량 업무, 측량성과도 교부, 조상 땅 찾기, 안심상속, 지적민원 상담 등 토지행정 전반에 걸친 각종 민원을, 경기광주세무서는 소득세, 법인세, 부가가치세 등 세무 전반에 걸쳐 평소 궁금한 사항이나 애로사항 등을 상담했다.

시 관계자는 “‘찾아가는 지적 현장민원실’에 경기광주세무서의 국세 현장상담실을 통합해 토지와 관련된 경계분쟁, 재산권 침해와 더불어 세무민원까지 원스톱으로 처리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신속한 행정서비스가 제공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찾아가는 현장민원실은 오는 12월까지 매월 셋째 주 수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2시까지 운영한다.

광주=한상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