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앞으로 내놓을 모든 신제품은 ‘프로젝트 프리즘’”
삼성전자 “앞으로 내놓을 모든 신제품은 ‘프로젝트 프리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석 삼성전자 대표이사가 생활가전 사업의 새로운 비전인 ‘프로젝트 프리즘(Project PRISM)’과 맞춤형 가전 시대를 여는 첫 번째 신제품 비스포크 냉장고를 소개하고 있다.
김현석 삼성전자 대표이사가 생활가전 사업의 새로운 비전인 ‘프로젝트 프리즘(Project PRISM)’과 맞춤형 가전 시대를 여는 첫 번째 신제품 비스포크 냉장고를 소개하고 있다.

삼성전자가 생활가전 사업의 새로운 비전 ‘프로젝트 프리즘’(Project PRISM)을 발표하고 첫 신제품 ‘비스포크’(BESPOKE) 냉장고를 공개했다.

삼성전자는 4일 서울 강남구 삼성디지털프라자에서 ‘맞춤형 가전’ 시대를 만들어 가겠다는 계획을 밝히고 신제품 설명회를 열었다.

프로젝트 프리즘은 ▲제조가 아닌 창조 ▲표준화가 아닌 개인화 ▲다른 업종과의 광범위한 협업을 통해 폭넓은 취향을 충족시키겠다는 뜻을 담은 프로젝트다.

이날 공개된 프로젝트의 첫 번째 신제품인 비스포크는 ‘맞춤형 양복, 주문 제작’을 뜻하는 말로 소비자 취향에 맞춰 제품을 제공한다는 의미다.

1∼4도어(문) 총 8개 모델로 구성돼 있어 가족 구성원 수, 식습관, 주방 형태 등에 따라 필요한 모델을 조합할 수 있다.

각각 4도어 프리스탠딩, 4도어 키친핏, 2도어, 1도어 냉장고, 1도어 냉동고, 1도어 김치냉장고, 1도어 변온냉장고, 김치플러스 등이다. 높이는 1천853㎜로 통일해 다양하게 조합해도 어색하지 않게 했다.

이밖에 4도어 프리스탠딩을 제외한 나머지 모델은 주방가구의 사이즈에 맞춘 ‘키친핏’을 적용해 빌트인 냉장고 같은 효과를 낼 수 있도록 했다.

냉장고 도어 소재는 코타 메탈, 새틴 글래스(무광), 글램 글래스(유광) 3가지가 있으며 색상은 화이트, 그레이, 차콜, 네이비, 민트, 핑크, 코럴, 옐로우 등이 있다.

도어의 소재와 색상은 인테리어에 따라 변경할 수 있다. 비스포크 냉장고 출고 기준 가격은 104만 9천∼484만 원이다.

김현석 사장은 “앞으로 내놓는 모든 신제품은 프로젝트 프리즘”이라며 “프로젝트를 중심으로 제품을 소비자에게 전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권혁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