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이혜정·김언중, 고민해결사 활약
'안녕하세요' 이혜정·김언중, 고민해결사 활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녕하세요' 고민해결사로 변신한 빅마마 이혜정과 국민 아버지 김언중이 유쾌한 웃음과 따뜻한 공감을 선사한다. KBS 2TV
'안녕하세요' 고민해결사로 변신한 빅마마 이혜정과 국민 아버지 김언중이 유쾌한 웃음과 따뜻한 공감을 선사한다. KBS 2TV

'안녕하세요' 고민해결사로 변신한 빅마마 이혜정과 국민 아버지 김언중이 유쾌한 웃음과 따뜻한 공감을 선사한다.

17일 방송되는 KBS 2TV 예능프로그램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이하 '안녕하세요')에서는 요리연구가 이혜정의 맛깔스러운 입담과 보통의 아버지를 대변하는 '살림남' 김언중의 급이 다른 고민해결사 맹활약이 펼쳐진다.

최근 CF까지 섭렵하며 대세 국민 아버지로 사랑받고 있는 김언중은 "우리집도 그래요"라며 가족들을 위해 묵묵히 헌신하면서도 애정표현이 서툴러 오해받기 쉬운 보통의 아버지들의 심경을 대변하는 등 방송 2년차 답지 않은 능숙한 태도와 노련한 입담으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특히 그는 많은 사람들이 지켜보고 있는 무대 위에서도 평소와 다름없이 아들 김승현과 티격태격하며 웃음을 불러일으켜 김태균은 "두 분만 다른 프로그램 진행하는 것 같다"고 했을 정도여서 '안녕하세요'에서 만나는 '살림남' 부자의 현실 시트콤 케미는 또 다른 재미 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그런가하면 이혜정은 60대 어머니의 사연부터 11살 소녀의 마음까지 다독여주는 폭넓은 공감력을 발휘했다.

이혜정의 진심이 담긴 위로에 고민주인공의 어머니로부터 "마마님, 존경합니다"라는 찬사가 쏟아지기도 했다는 후문.

이와 관련 공개된 사진 속 마마 이혜정과 파파 김언중의 밝은 웃음이 월요일 밤 안방극장에 꿀잼을 예고하는 가운데 또 다른 사진 속 이혜정이 눈물을 훔치고 있는 모습이 함께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에 대해 제작진은 사소한 일을 계기로 아들과 멀어져 가슴 찢긴 세월을 벙어리 냉가슴으로 보내야만 했던 이혜정의 아픈 경험담에 녹화현장이 한동안 먹먹해졌다고 전해 가깝기에 더 어려운 가족간의 관계를 되돌아보게 만들 오늘 방송에 대한 관심을 증폭시키고 있다.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는 오늘(17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