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청' 구본승X조하나 낚시 데이트 현장 공개
'불청' 구본승X조하나 낚시 데이트 현장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불타는 청춘'에서는 구본승 조하나가 단둘이 낚시 데이트 현장이 공개된다.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구본승 조하나가 단둘이 낚시 데이트 현장이 공개된다.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구본승 조하나가 단둘이 낚시 데이트 현장이 공개된다.

18일 방송되는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구본승이 근처의 낚시터를 발견, 평소 낚시를즐기는 본승의 '낚시 사랑' 모습이 그려진다.

이날 방송에서 본승이 혼자 낚시를 하고 있자, 조하나는 호기심을 안고 낚시 대열에 합류했다. 본승은 풍부한 낚시 지식부터 고물 낚싯대 수리까지 낚시 애호가의 면모를 뽐내며 낚시 초보 하나를 위한 맞춤 강의를 시작했다.

작은 붕어를 잡으며 오붓하게 시간을 보내던 두 사람은 낚시 도중, 예상치 못한 방해물의 습격으로 한차례 곤욕도 치뤘다. 이에 본승은 평소답지 않게 발끈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선사했다.

본승 덕에 낚시 매력에 빠진 하나는 작은 입질에도 낚싯대에 손을 갖다 대는가 하면, 첫 낚시에 잡기 어려운 것을 한 번에 낚으며 "이 정도는 잡아줘야지"라고 말해 현장에 있는 모두를 놀라게 했다.

한편, 이날 아침에는 특별한 유부남 청춘이 깜짝 방문했다. 유부남 청춘은 청춘들이 너무 그리웠고, 외박을 하지 않는다는 조건으로 아내의 허락을 받아 여행 둘째 날에 오게 된 것.

유부남 청춘은 아내의 출퇴근부터 요리, 안마까지 책임지고 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어 청춘들에게 모닝커피를 내려주겠다며 손수 원두를 갈고 타이머까지 재는 등 바리스타 자격증 취득자의 면모를 선보였다.

커피를 내린 유부남 청춘은 곧바로 청춘들을 위한 점심 요리를 준비했다. 청춘들은 준비해준 요리를 맛있게 먹으며 ‘결혼 생활’에 대한 궁금증을 쏟아냈다.

이에 유부남 청춘은 조곤조곤 자신의 소신을 밝혀 모든 청춘을 집중시켰고, 그의 아내를 향한 진솔한 마음 고백에 모두를 뭉클하게 했다. 특히, 민중은 결국 참았던 눈물까지 터져 그 사연에 궁금증을 자아냈다.

'불타는 청춘'은 오늘(18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