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모닝FM' 신우식 "이효리 하객룩, 시대가 변해도 존재감 보여줘"
'굿모닝FM' 신우식 "이효리 하객룩, 시대가 변해도 존재감 보여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이천희 결혼식 당시 하객으로 참석한 가수 이효리. MBC
배우 이천희 결혼식 당시 하객으로 참석한 가수 이효리. MBC

신우식 스타일리스트가 가수 이효리의 하객룩을 강력 추천했다.

19일 오전 방송된 MBC FM4U '굿모닝FM 김제동입니다'의 '오늘 뭐 입지?' 코너에서는 "주말에 결혼식이 있다. 모두 비슷하게 입는데, 저는 화려하진 않지만 화사해 보이고 싶다"는 한 청취자의 사연을 전했다.

신우식은 "언제부터인가 하객룩이 이슈였다. 많은 셀럽들이 지인들 결혼식을 갈 때 신경 쓰는 룩이 됐다"며 "하객룩이 너무 과하면 스포트라이트 받으려 왔나라는 오해를 받기도 한다. 그래서 저는 몇 년 전 화제였던 이효리 하객룩을 추천한다"고 말했다.

이어 "당시 이효리는 셔츠 하나에 팬츠, 그리고 클러치를 들고 왔다"며 "시대가 변해도 존재감을 보여주는 게 바로 이효리 룩이다. 그런 느낌으로 팬츠와 블라우스, 셔츠로만 하면된다. 격식차린다고 자켓에 가방까지 들고가면 시댁 언니같은 느낌이다. 편안하고 당당해보일 수 있게 이효리 하객룩을 추천드린다"고 밝혔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