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성 결승골' 성남FC, 상주 꺾고 2연승 행진
'김현성 결승골' 성남FC, 상주 꺾고 2연승 행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로축구 성남FC가 상주 상무를 꺾고 시즌 두 번째 2연승을 기록했다.

성남은 지난 28일 성남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19’ 18라운드에서 김현성의 천금 같은 결승골로 상주를 1대0으로 제압했다.

이로써 직전 경기서 제주를 2대1로 꺾어 8경기 연속 무승(4무 4패)의 부진에서 탈출했던 성남은 2연승을 거뒀다.

이날 승리로 5승6무7패(승점 21)가 된 성남은 수원 삼성(승점 20)을 승점 1차로 따돌리고 중위권 도약의 발판을 마련했다.

경기 초반 활발한 움직임을 보인 성남이 일찍 선제골을 터뜨렸다.

전반 14분 페널티지역 왼쪽에서 올린 김소웅의 크로스를 주현우가 슛으로 연결했고, 이 공이 골키퍼 선방에 막혀 흘러나온 것을 김현성이 침착하게 밀어넣었다.

반격에 나선 상주는 전반 33분 박용지가 과감한 돌파로 만회골을 노렸지만 무산됐고, 이어진 김영빈의 슈팅 역시 골키퍼 전종혁의 선방에 막혔다.

전반을 1대0으로 마친 성남은 후반 8분 상대의 백패스 실수를 틈타 김소웅이 추가골을 노렸지만 상대 골키퍼 선방에 무산됐다.

이후 성남은 수비에 치중한 전술로 상주의 공세를 잘 막아내며 선제골을 지켜 귀중한 승점 3을 챙겼다.

한편, 수원은 29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경남FC와의 홈 경기에서 0대0으로 비겨 최근 4경기 연속 무승(3무1패)을 기록했다.이광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