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임업인후계자 전국대회 산청서 열려... 8천여명 찾아 8억 원 경제유발효과
한국임업인후계자 전국대회 산청서 열려... 8천여명 찾아 8억 원 경제유발효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190707_125713

제28회 한국임업후계자 전국대회가 지난 3일부터 5일까지 경남 산청군 동의보감 촌에서 개최된 가운데 8천여 명의 전국임업인 가족이 참여해 8억여 원의 지역경제 유발 효과를 거두고 성료됐다.

전국대회 개최지인 산청군에 따르면 이번 전국대회 참가자들이 2박 3일간 산청군에서 머물면서 8억여 원의 경제효과를 유발한 것으로 추산했다고 밝혔다.

대한민국 대표 웰니스 관광지 산청군 동의보감 촌에서 ‘산림의 새시대, 새로운 도약’을 주제로 2박 3일간 열린 이번 한국임업후계자 전국대회에는 임업인 가족 등 관계자 8천여 명이 참여했다.

이번 전국대회의 대표 프로그램인 전국 임산물 9도 요리경연대회를 비롯한 초청강연회, 도전임업 골든벨, 명랑운동회, 임업인 쿨~콘서트, 임업후계자 가족노래자랑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함께 즐겼다.

특히 산청군과 동의보감촌에서만 즐길 수 있는 한방 티테라피, 숲속족욕을 비롯해 약첩싸기, 한방온열체험, 공진단 만들기 등 다채로운 체험행사가 인기를 끌었다.

▲ 20190707_125936

경관 조명을 자랑하는 동의폭포와 테마공원, 십장생 동산, 동의전 등 행사장 곳곳에 각양각색의 LED 조명이 밝혀져 여름밤의 운치를 더했다.

산청군 관계자는 “이번 행사를 통해 임업인의 긍지와 저력을 다시 한번 확인 했다.”라며 “대한민국 웰니스 관광의 중심인 동의보감 촌에서의 추억을 소중히 간직하고 내년 경기도 여주 시에서 개최되는 차기 행사장에서 웃으면서 만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최무열 중앙회장은 “최상의 자연경관과 전국대회를 개최하기 위한 인프라를 갖춘 산청군 동의보감촌에서 개최한 이번 행사는 역대 최고의 임업인이 참석했다.””라며 “회원들의 만족도도 최고였고 행사준비에 수고를 아끼지 않은 이재근 산청군수를 비롯한 관계자분들에 감사 드린다”라고 밝혔다.

한편, 2020년 제29회 한국임업후계자 전국대회개최지는 경기도 여주시에서 개최된다.

류진동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