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분 충전으로 600km 주행 전기차 등 미래 기술 개발 본격 추진
1분 충전으로 600km 주행 전기차 등 미래 기술 개발 본격 추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분 충전으로 600㎞ 주행하는 전기차와 100m를 7초에 가는 로봇수트 등 미래 기술 개발이 본격적으로 추진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산업기술 ‘알키미스트 프로젝트’ 사업으로 6개 과제에 7년간 총 1천600억 원을 지원한다고 7일 밝혔다.

알키미스트 프로젝트는 산업기술 난제에 도전하는 중대형 연구개발(R&D) 사업이다. 이번 지원사업에 대한 공고는 8일부터 한 달간 진행된다.

이번에 최종 선정된 알키미스트 대상 6개 과제는 ▲1분 충전 600㎞ 주행 전기차 ▲100m를 7초에 주파하는 로봇수트 ▲ 유리창 형태의 투명한 태양전지 ▲ 카르노 효율 한계에 근접한 히트펌프 ▲ 이론 한계효율을 극복한 슈퍼 태양전지 ▲ 공기정화 자동차 등이다.

이들 지원과제는 당초 17개 후보 과제 중 대국민 공청회 및 선호도 조사를 거쳐 산업적 파급력과 기술적 혁신성, 사회적 관심도 등을 고려한 전문가 심의를 통해 최종 선정됐다.

이번 공고에 신청한 기관들은 8월 중 공개 선정평가를 통해 과제별 3배수 내외가 선정돼 개별적으로 2년 이내 선행연구를 수행한다. 이어 2021년에 단계평가를 통해 가장 혁신적이고 타당한 선행연구 결과를 제시한 수행기관이 단독으로 본 연구를 약 5년간 계속 수행한다.

허정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