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경기지역본부, 안전 취약 소규모건설공사 합동안전점검 시행
LH 경기지역본부, 안전 취약 소규모건설공사 합동안전점검 시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LH 경기본부 소규모 시설 점검


한국토지주택공사(LH) 경기지역본부는 전문인력 부족으로 안전관리 의식과 현장관리 노하우 등이 미흡한 소규모 건설공사 현장에 대해 특별안전점검을 시행 중이라고 14일 밝혔다.

소규모 건설공사 합동안전점검은 관내 건설현장별 특성에 적합한 안전보건공단, 한국시설안전공단 등 각계의 건설안전 분야의 전문가와 함께 관련 전문지식을 전달하고, 앞으로 발생할 수 있는 위험요인을 진단하는 집중 지도점검 방식으로 시행하고 있다.

장충모 LH 경기지역본부장은 “단순 지적위주의 점검을 지양하고, 현장별 위험요인 사전 발굴 및 해소를 통해 안전사고를 방지하고 건설참여자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는 의식전환에 최선을 다할 예정”이라며 “건설참여자, 지역주민까지 모두가 안전한 건설현장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권혁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