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RㆍAR 산업전망 공유 국제적 포럼 ‘글로벌 개발자 포럼 2019’ 18~24일 개최
VRㆍAR 산업전망 공유 국제적 포럼 ‘글로벌 개발자 포럼 2019’ 18~24일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첨단 기술과 예술 분야의 만남을 직접 볼 수 있는 ‘글로벌 개발자 포럼 2019(이하 GDF 2019)’가 오는 18일부터 24일까지 수원 경기도문화의전당에서 개최된다.

글로벌 개발자 포럼 2019는 ‘경험의 확장(Beyond Experience)’을 주제로 진행되며 7일간 문화예술과 첨단 기술의 만남을 보여줄 수 있는 세계적인 VRㆍAR 아티스트들의 예술융합 콘텐츠와 22점의 작품들을 만날 수 있다.

GDF 2019에서 펼쳐지는 VRㆍAR 전시는 ‘생생한 꿈(Vivid Dream)’, ‘기술 생태계(Tech Ecosystem)’, ‘피크닉(Picnic)’ 등 세 가지 주제로 진행된다.

생생한 꿈에서는 가상의 상황을 설정하거나, 시각적 효과를 통해 감각을 전환하는 VRㆍAR 작품을 만날 수 있다. 특히 세계적인 VRㆍAR 콘텐츠 스튜디오인 ‘뉴 리얼리티 컴퍼니’의 창립자이자 크리에이티브 디렉터인 ‘윈슬로우 터너 포터’의 대표 작품인 ‘Tree’가 전시된다. ‘Tree’는 작품을 관람하는 사람들이 직접 작품에 참여하여 열대 우림 속의 한 그루 나무가 되어보는 VR 프로젝트로 2017년 선댄스 영화제에 공식 초청받으며 화제가 된 작품이다.

두 번째 파트 기술 생태계는 현실을 증강시키고 상상력으로 채워가는 미래의 생태계를 구축하는 기반이 된다는 의미의 파트이다. 나의 DNA 자판기라는 작품을 공개하며 세계적인 센세이션을 일으킨 미국의 출신의 영상 예술가인 ‘가브리엘 바르샤 콜롬보’는 이번 파트에서 ‘디센트(Descent)’라는 작품을 공개한다.

마지막 파트인 피크닉에서는 VRㆍAR 콘텐츠를 통해 야외 공간과 가상의 세계를 동시에 만끽할 수 있는 특별한 피크닉 경험을 제공한다. 최근 세계적인 힙합 뮤지션 에미넴과 함께 작업한 VR 작품 ‘마샬 프롬 디트로이트’로 극찬을 받은 ‘펠릭스 & 폴 스튜디오’가 이번 파트에 ‘스페이스 익스플로러스: 어 뉴 던(Space Explorers: A New Dawn)을 통해 지구와 우주, 우리의 기원을 이해하기 위한 여정을 담은 VR 작품을 선보인다.

글로벌 개발자 포럼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권혁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