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현 서구청장, 업무상 성추행 기소의견으로 검찰 송치
이재현 서구청장, 업무상 성추행 기소의견으로 검찰 송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회식자리에서 부하 여직원의 볼에 입맞춤 하는 등 성추행한 혐의를 받는 이재현 인천 서구청장(59)이 검찰에 넘겨졌다.

인천지방경찰청 여성·청소년수사계는 15일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상 업무상 위력 등에 의한 추행 혐의로 이 구청장을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이 구청장은 지난 1월 11일 인천시 서구의 한 식당과 노래방에서 구청 기획예산실 직원들과 회식을 하던 중 여직원의 볼에 입맞춤하는 등 부적절한 신체접촉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피해자 1명에게 “이 구청장이 볼에 뽀뽀해 싫었고 기분이 좋지 않았다”는 진술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구청장은 당시 다른 여직원들과 포옹하기도 했지만, 대부분 격려의 의미로 받아들였다고 진술했다.

이 구청장은 지난 6월 15일 인천지방경찰청 여청수사계 사무실에서 피의자 조사를 받았고, 이 자리에서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김경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