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성훈 시교육감 1년… 무상교육 확산 환영” 평등교육실현을위한인천학부모회 성명
“도성훈 시교육감 1년… 무상교육 확산 환영” 평등교육실현을위한인천학부모회 성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등교육실현을위한인천학부모회가 도성훈 인천시교육감의 1년 성과로 무상교육 확산 등을 꼽았다.

학부모회는 17일 ‘평등교육실현을위한인천학부모회 도성훈 교육감 1주년 성명서’를 통해 무상교육 확산과 학교 청렴도 향상, 노동존중정책 등이 지난 1년 도 교육감의 성과라고 발표했다.

이들은 “시교육청이 초중고 무상급식 시행, 중고교 무상교복 지원해 큰 점수를 줄 수 있는 부분”이라고 말했다.

또 “시교육청이 공공기관 청렴도 평가에서 2등급을 받았고,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에서도 최고 등급인 SA등급을 받아 고무적”이라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도 교육감의 공약인 민주시민교육과 노동존중 정책도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 전국 최초 노동존중위원회 설치 등도 높게 평가할 만하다고 했다.

하지만 학부모회는 학교 내 민주주의와 고교서열화 타파 등이 뒷걸음질 치고 있어, 이를 해결하기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실제 최근 전국교직원노동조합 인천지부는 도 교육감 교육 정책이 교사들의 학교업무 경감이나, 학교 민주주의 항목에서 낮은 평가를 받았다고 발표했다.

학부모회 관계자는 “자율형사립고 문제는 인천교육을 서열화하고 있다”며 “고교 서열화가 경쟁 교육을 부추기고 사교육비 증가의 주범”이라고 말했다.

주재홍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