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수목원, 국·공립수목원장 간담회 개최, 공동발전 방향과 상생 협력
국립수목원, 국·공립수목원장 간담회 개최, 공동발전 방향과 상생 협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수목원은 지난 19일 국ㆍ공립수목원장 간담회를 개최하고 수목원ㆍ식물원의 공동발전을 위해 소통하고 상생협력하기로 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간담회에서는 또 지구식물보전전략(GSPC·Global Strategy for Plant Conservation)GSPC 이행을 위한 각 수목원의 역할 분담과 산림생물다양성의 국가관리체계 확립, 교육 네트워크 구축 등을 위해 간담회를 정례화하고 상생발전 방향을 모색하기로 했다.

GSPC는 전 세계가 참여하는 생물 다양성 보전 활동이다.

국제 약속인 생물다양성협약(CBD·Convention on Biological Diversity)은 내년까지 희귀식물의 75%를 현지 외 보전하도록 권하고 구체적인 이행에 관한 보고서를 제출하도록 의무화했다.

현재 산림청에 국ㆍ공립수목원으로 등록된 수목원은 총 32개소이며, 최근 조성한 서울식물원, 물맑음식물원 등 두 곳이 공립수목원 등록을 준비 중이다.

이유미 원장은 “우리나라 수목원ㆍ식물원의 양적 질적 발전을 위해 국ㆍ공립수목원장 간담회와 함께 연구 및 현장을 담당하는 실무자 회의를 정례화해 지속적인 협력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포천=김두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