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정석, 거미와 대화중단…“하하의 노래 욕심에서 비롯”
조정석, 거미와 대화중단…“하하의 노래 욕심에서 비롯”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bs'런닝맨' 방송화면
sbs'런닝맨' 방송화면

조정석이 아내 거미와의 대화가 중단됐던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지난 21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영화 ‘엑시트’의 주연인 조정석과 윤아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멤버들은 조정석에게 런닝맨 팬미팅에서 하하, 김종국과 함게 컬래버레이션 무대를 준비하게 된 거미에 대해 질문했다.

이에 조정석은 “솔직하게 말씀드려도 되냐”며 말문을 열였다.

그는 “차 안에서 소식을 들었다. 내가 ‘김종국이 노래 부르고 하하가 랩을 하면 멋있겠는데’라고 했다. 그러자 아내가 고개를 저으며 ‘하하 오빠가 노래를 하고 싶어해’라고 하더라”고 말했다.

이어 조정석은 “정말 죄송하지만 그리고 나서 대화가 중단됐다”고 전해 멤버들의 폭소를 유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