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 감정초, 교육공동체가 함께하는 불법촬영 근절 캠페인
김포 감정초, 교육공동체가 함께하는 불법촬영 근절 캠페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포 감정초등학교(교장 권옥순)는 ‘교육공동체가 함께하는 불법촬영 근절 캠페인’ 활동으로 학교내 화장실 불법촬영 카메라 점검을 실시했다고 22일 밝혔다.

감정초교는 불법촬영 설치 가능성이 높은 학교내 화장실(탈의실)에 대한 주기적인 점검으로 안전한 화장실 이용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학교내 화장실 불법촬영 근절 특별대책을 세워 추진하고 있다.

아울러 가정에도 불법촬영은 ‘범죄행위’라는 인식 확산을 위해 적극적으로 생활교육을 실시를 안내하고 있다.

이번 점검에는 전파형 탐지와 렌즈형 탐지장비를 활용, 방과후에 교내 화장실 및 탈의실의 불법카메라설치를 점검했다. 본교에 재학 중인 명예경찰 소년단 학생과 어머니폴리스회 학부모가 함께 참여해 교육공동체가 함께 안전한 학교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는 모습이 인상적이었다.

점검을 함께한 학생들은 “불법카메라관련 뉴스를 보면 혹시 내가 다니는 학교는 안전할까? 라는 의심이 있었는데, 직접 점검하고 안전하다는 생각에 마음이 놓였다”고 입을 모았다.

이날 함께 점검에 참여한 어머니폴리스 회원들도 “주기적인 점검을 통해서 안전한 화장실 이용할 수 있도록 학교에서 계획하고 추진하는 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해서 안전한 학교를 만드는데 작은 힘을 보태고 싶다”고 전했다.

권옥순 교장은 “몰카 영상물에 대한 왜곡된 인식을 바로 잡고, 청소년 대상 불법영상 촬영 및 유포는 성범죄로 처벌을 받을 수 있다는 사실을 어렸을 때부터 지속적으로 교육해야 하며 학교와 가정 마을이 협조해야 한다”고 말했다. 김포=양형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