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감사관 직원들 포상금 400만 원 쾌척
용인시 감사관 직원들 포상금 400만 원 쾌척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시는 감사관 직원들이 청렴대상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돼 받은 포상금 가운데 400만 원을 관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기탁했다고 22일 밝혔다.

시는 지난 2일 경기도로부터 청렴대상을 수상하며 포상금으로 1천만 원을 받은 바 있다. 감사관 관계자는 “청렴기관으로 선정돼 받은 포상금이므로 청렴ㆍ기부문화 확산을 위해 의미 있게 사용하는 게 좋겠다는 직원들의 뜻에 따라 어려운 이웃을 위해 기탁하게 됐다”고 했다.

감사관 직원들은 지난해엔 모현읍 소재 장애인생활시설에 생필품을 전달하는 등 이웃돕기에 앞장서고 있다.

한편, 용인시 각 부서는 어려운 이웃을 위해 각종 상금이나 성금ㆍ물품 등을 잇달아 기탁하는 등 배려의 복지도시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용인=김승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