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소방서, 심장을 뛰게 한 현장 속 주인공 하트세이버 인증서 수여
부천소방서, 심장을 뛰게 한 현장 속 주인공 하트세이버 인증서 수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천소방서(서장 강신광)는 심정지 환자의 생명을 구한 시민과 소방공무원 등 13명에게 하트세이버 인증서를 수여했다고 22일 밝혔다.

특히 이번 하트세이버 인증서를 받은 직장인 권오현(46)씨는 집 안에서 의식을 잃고 쓰러진 60대 남성을 심폐소생술로 구한 사실이 알려져 화제가 되고 있다.

권 씨는 지난 3월4일 오후 9시께 평소 오가던 퇴근길에서 도움을 요청하는 60대 여성과 마주쳤다. 환자의 부인인 이 여성은 당시 남편이 의식이 없자 당황, 도움을 요청하기 위해 3층 집에서 내려왔고 때마침 현장에 그가 있었다.

권 씨는 곧바로 집 안으로 들어가 환자 상태를 살피던 중 심정지 상태라고 판단해 곧바로 심폐소생술을 시작했다. 환자의 부인에게 119신고를 요청하고 구급대가 오기 전까지 가슴압박을 반복했다.

다행히 환자는 현장에서 호흡과 맥박이 돌아와 병원으로 이송됐고, 5일 만에 퇴원했다. 권 씨는 “4분 이내 심폐소생술을 해야 한다고 배웠던 것이 기억났다. 도움을 요청한 손길을 뿌리칠 수 없었고 누군가는 해야 한다는 생각밖에 나지 않았다”고 당시 상황을 회상했다. 부천=오세광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