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스' 김지우, 남편 레이먼 킴 때문에 다이어트 포기한 사연
'비스' 김지우, 남편 레이먼 킴 때문에 다이어트 포기한 사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디오스타' 김지우가 남편 레이먼 킴 때문에 다어이트를 포기한 사연을 공개했다.방송 캡처
'비디오스타' 김지우가 남편 레이먼 킴 때문에 다어이트를 포기한 사연을 공개했다.방송 캡처

'비디오스타' 김지우가 남편 레이먼 킴 때문에 다어이트를 포기한 사연을 공개했다.

23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는 배우 이현우 박준면 한지상 민우혁 김지우가 출연했다. 황보라가 스페셜MC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지우는 "뮤지컬 '벤허'에서 노예 역으로 공연 연습 중인데, 남편한테 내가 벤허들보다 덩치가 큰 것 같다"며 "민우혁 말고 다른 배우들 옆에 서면 제가 덩치가 더 큰 것 같다"고 이야기했다.

이에 레이먼 킴은 진지하게 "그때 당시 노예들은 돌 나르고 그랬다"고 말해 김지우의 다이어트 의욕을 꺾었다.

또 김지우는 설거지할 때 레이먼 킴이 자신의 뒷모습을 보며 "이야 덩치가 나만 해"라고 감탄해 다이어트 의욕이 생기지 않는다고 전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